본문

러브 > 시월드

걸신들린듯이 먹는데 완전 정 떨어져요

E6 잭키짱 | 2020.01.14 | 신고
조회 : 305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시댁이 힘들게 살아다는건 알고 있었는데
그래서 그런가 좀 궁상 맞은 부분도 있고
뭐 하나 있으면 나눌 줄 몰라요
한번은 통닭을 5마리 사들고 갔는데
갑자기 우르르 달려 들더니 닭다리 하나씩 들고
와구와구 뜯는거에요 ㅎㅎㅎㅎㅎ
와 살다살다가 그런 광경은 처음 봐가지고
웃음 나는 걸 억지로 참았어요

0 0
태그걸신들린듯이 먹는데 완전 정 떨어져요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시어머니 말은 그냥 깊게 생각 안해야겠죠?... E1 imtory 72 0 2020.07.07
시댁에 섭섭한거 이야기 하시나요?? E2 드러워 92 1 2020.07.06
그저 미안할뿐 E2 카툴 112 1 2020.07.04
정말 저만 힘든줄 알았는데... [1] D1 동미맘 180 1 2020.07.03
그냥 취소했으면 싶은데 [1] E2 heroyusi 267 1 2020.07.03
시어머니한테 월급 말씀드리나요?? [1] E2 spacsr 252 1 2020.07.03
해주는거 없으면서 받으려고만 하는 시댁 E6 수퍼슈퍼 151 1 2020.07.02
남편이랑 매일 전화통화하시면서... E5 찌혀니 126 1 2020.07.02
결혼하면 내가 왜 남의 집 사람이 되는지 [3] E5 흥길동 369 1 2020.06.30
그냥 착한 며느리가 되야 할까요 [1] E9 즐겨운찾기 212 1 2020.06.30
육아에까지 간섭하는 시어머니 [1] E2 charmyj2 174 1 2020.06.30
시어머니 같은 이야기 반복해서... E2 rdeer 176 1 2020.06.28
시할머니 전화 통화 할때마다.. E3 toile23 251 1 2020.06.28
며느리 생일은 없는거죠... [1] E7 땡그라미 236 1 2020.06.24
시아버지가 보내는 카톡... [1] E2 hwang 581 1 2020.06.24
시어머니 너무 가식적이에요 [2] F1 루피너스향 688 1 2020.06.24
시누가 제 친구 입니다 E5 니에라 280 1 2020.06.24
신랑조카를 때려주고 싶어요ㅠㅠ [1] E2 ssuk 402 2 2020.06.24
아주버님이랑 대판 했어요 [2] E2 imcult 667 1 2020.06.24
시어머니가 요양원에 계십니다 [2] E5 iceberg 339 0 2020.06.24
제 머리가 크긴 좀 큼니다 [1] E4 원더맘 322 1 2020.06.24
도대체 며느리 버릇은 뭘 말하는걸까요 [1] E4 집시여인 444 2 2020.06.24
맛없는건 꼭 날 주는 시엄마 [1] E2 silfrid 298 2 2020.06.23
아가씨한테 옷 빌려 줬는데... 옷이 망가졌... E7 이루나 184 1 2020.06.23
생일선물 안받는게 나을뻔 했습니다 E1 예쁜노을 247 1 2020.06.23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7월 8일 [수]

[출석부]
포스틱
[포인트경매]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