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러브 > 연애중

연애의 기술 & 키스 잘하는 법 (7)

E7 허브차 | 2011.04.06 | 신고
조회 : 5,239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우리나라 사람들이 서양사람들 보다 키스를 못하는 이유는 무엇때문일까? 문화적 생활적 관습적 차이라고 치부해 버 릴 수도 있지만, 노력을 하지 않는것이 가장 큰 원인다. 여러가지 방법으로 상대에게 편안하고 좋은 느낌의 키스를 할 수 있는데도 불구하고 쑥스럽거나 어색해서 대충해 키스를 해 상대방에게 좋지 않은 기억을 심어주는 의외로 사람들이 많다. 그럼, 어떻게 해야 짜릿하고 상대방에게 좋은 느낌을 주는 키스를 할 수 있을까? 여러가지 방법이 있는데, 그 중 가장 기본이 되는 내용을 소개한다.



우선 키스할 때 가장 중요한 것은 분위기를 만드는 일이다. 언제 어디서나 키스를 할 수 있지만 언제 어디서나 감미로운 음악이나 무드가 준비되는 것은 아니다. 아무런 준비가 되지 않았을 때 가장 감미로운 키스 분위기로 끌어내는 역할을 하는 것은 바로 눈빛이다. 상대방을 부드럽고 뜨거운 눈빛으로 바라보며 그녀에게 키스를 할 것임을 알려야 한다. 



그녀의 가슴이 설렐 정도로 똑바로 그녀의 검은 눈동자를 응시한다. 눈을 깜박이기 보다는 정열적으로 쳐다보는 것 이 중요하다. 이처럼 눈빛으로 분위기를 잡은 후 천천히 입을 맞춘다. 서로의 입술에 친숙해질때쯤 혀로 상대방의 입술에 감촉 을 느끼도록 하는 것이 좋다. 이 단계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부드러움이다. 부드럽게 상 대방의 기분이 좋은 감촉을 전달한다. 



키스의 종류에는 여러 가지가 있다. 아무리 고지식한 남자 라고 해도 이와 같이 다양한 키스의 방법중 늘 한가지 방 법만으로 키스한다면 그는 여자에게 매력없는 남자가 될 것이다. 늘 가벼운 키스만을 즐기는 것도 좋지 않으며 늘 뜨겁고 정열적인 키스만을 하는 것도 좋지 않다. 



바로 분위기에 따라 다른 키스를 구사하는 것이 느낌좋은 키스를 하는 방법이다. 그녀가 일에 지쳐 있거나, 힘들어 할땐 정열적인 키스보다 는 가벼운 키스가 좋다. 그녀의 생일이나, 화이트데이 등 당신의 고백이 받아들여진 날에는 좀더 과감하게 다가서 는 것도 좋다. 늘 다른 사람처럼 그녀에게 키스해보자. 



우리나라 여자들은 대부분 키스를 할 때 수동적인 것이 미덕이라 생각한다. 하지만 생각해 보라. 마네킹과 키스하 는 것을 좋아하는 사람은 없다. 조금 적극적이면 다양한 경험을 가진 것 같을 까바 늘 받 아들여지는 입장에서 뻣뻣하게 군다면 남자는 당신을 불 감증에 걸린 여자로 볼 것이다. 때로는 먼저 키스를 할 줄 아는 여성이 되자. 



먼저 키스하 는 쪽이 어렵다면 조금씩 남성의 키스에 반응을 시작해보 는 것도 좋다. 남성이 정열적으로 나온다면 여자도 적당히 정열적으로 나가는 것도 좋다. 남성이 순수한 느낌에서 가벼운 키스를 한다면 청순하고 새침한 느낌을 줄 수 있는 표정을 지어보이는 것도 좋다. 이러한 점이 여성의 매력으로 더욱 다가 올 수 있기 때문이다. 

15 0
태그키스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남자친구 카톡 몰래 보다가 충격먹은 여성   진식jin 133 0 2020.09.21
여친이 차려준 아침인데 어떤가요? [2]  나비과 490 4 2020.09.17
남친 사귄지 얼마 안됐는데 [2] 레네양 425 1 2020.09.17
추석때 남친 어머니 뵙기로 했어요ㅠ skyflower 190 1 2020.09.17
남친 어머니 생신인데... [1] jakka 230 1 2020.09.16
오래만나면 확신이 생길까요?? sangsang 151 3 2020.09.16
장거리 연애이신분들 몇번만나세요? 우리의하루 289 1 2020.09.15
냉전 중 연락 sparta 241 1 2020.09.15
남친이 이름으로부르는거 vs [4] evabo 613 1 2020.09.15
성향이 안 맞는 연애 ... [1] 사랑이랑 620 2 2020.09.14
이거 헤어져야돼? chunggye 525 2 2020.09.13
나랑 결혼할 생각 없다는 남친 치치폭폭 616 4 2020.09.12
여친의 선택적 공감능력   woorinn 711 3 2020.09.11
내 남자친구 나 공주라고 부르거든 고요하늘 363 3 2020.09.11
아무리 잘해줘도 외모가 좀 별로면 한큐에 597 2 2020.09.10
오래 사귀고 결혼하신분들 계신가용? [1] 베렐레 360 2 2020.09.10
오이수확매일 몇 시간씩 사라지는 남자친구... poppyem 479 2 2020.09.09
동아리선배에게 고백받은 여친   shevirus 516 2 2020.09.09
꿈에그리던 성욕강한 여친 처음만났는데 생... [1] 허나라 1,159 1 2020.09.09
여친이 화나면 키스를 해줘라 [1]  inyizhem 752 2 2020.09.09
02년생의 패기   베푸 528 1 2020.09.09
오빠는 나 섹스하려고 만나?   2BANI 1,130 4 2020.09.09
톡 답장 늦게 하는건... csh1223 469 1 2020.09.09
자꾸 제 앞에서 형수자랑을 하는 남친... 에브리포유 326 1 2020.09.08
이거 여친이 저한테 정뗀거 맞죠? necompany 471 1 2020.09.08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21일 [월]

[출석부]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경매]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