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러브 > 부부 이야기

남편이랑 꽁냥꽁냥했던 시절도 있었지..

D1 해피엔딩 | 2021.06.12 | 신고
조회 : 294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지금은 전혀 접촉이 없이 살고 있는데요ㅋ

생각해보니 아기 낳기 전, 심지어 아기 낳고도

남편이 막 백허그 하고 그랬던 적이 있네요?ㅋ

까마득히 옛날 이야기 같은데 그렇게 꽁냥꽁냥

했던 적이 있다니;;;지금은 서로 접촉 안하는게

당연하게 생각되는데 말이죠

1 0
태그꽁냥꽁냥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힘든건 알지만   봄나방 86 0 2021.06.21
유부남들 비상금 숨길때   hwang01 139 0 2021.06.20
애기 태우고 운전하지 말래요 꽃피는봄이 109 0 2021.06.18
뱅글 돌아버린 놈들 [1]  도치도찌 235 1 2021.06.18
남편이 없는게 더 편한데 펭귄디뚱 172 2 2021.06.18
잔소리라 생각말고 kevina 142 2 2021.06.17
미세먼지 심해도 문 자꾸 여는 남편 ycggg 180 1 2021.06.16
걱정해줘도 짜증내는 남편 Riveroo 184 1 2021.06.16
연애할땐 잘해주더니 [1] evabo 536 3 2021.06.14
남편이랑 육아 이야기만 하면 다툼... hoonis 279 1 2021.06.14
남편 얀센 백신 맞았어요 mo다스아 326 1 2021.06.13
시어머니 반찬과 삐진남편 [2] wildwolf75 599 3 2021.06.12
남편이랑 꽁냥꽁냥했던 시절도 있었지.. 해피엔딩 297 1 2021.06.12
남편이 아기한테 짜증을 내요 [1] uonxo 575 1 2021.06.12
남편이 전화 끊을때 쉬어라고 하는데 chois 495 1 2021.06.10
생각의 차이 [1] 사랑해사랑해 514 1 2021.06.09
시어머니 김치, 친정엄마 김치 중간고사 555 1 2021.06.09
아이랑 같이 걸을때 gunwoo 488 2 2021.06.08
마주치고 싶지 않을때 린로즈 552 1 2021.06.06
항상 남탓하는 말투가 베어있는 남편 베일리7 662 2 2021.06.06
남편이랑 정말 안맞는데 폭시정 781 1 2021.06.06
떨어진게 적응이 됐어요 비온뒤맑음 588 2 2021.06.06
임플란트 ㅜㅜ [2] 오늘만힘내 664 4 2021.06.06
와이프를 너무 몰라요 [1] 아기둘리 1,022 1 2021.06.05
남편이랑 사랑이 남은지 모르겠어요 [2] sonaB 1,140 2 2021.06.04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21일 [월]

[출석부]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1만원권 포스틱
[포인트 경품]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1만원권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