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러브 > 부부 이야기

집에서 화장하시는분..? (2)

E5 바다와등대 | 2020.01.21 | 신고
조회 : 1,043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혹 어디 외출 할일 없더라두

남편분 올때 되심 화장하고 계시다거나

좀 꾸미고 계시다거나

하신 분 계신가요...?

요즘 부쩍 너무 저 스스로를

내려놓고 있나 싶은 생각이 들더라구요....

마음같아선 매일 화장하고 있고 싶은데 ㅎㅎ

화장품 값 아깝... 기도 하고

귀찮기도 하고.. 남편도 편하게 있으라 하고 그러긴 하는데

문득문득 거울보다 자괴감이......ㅎ

2 0
태그화장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남편에 대해 사랑하는 마음이 사라지면... [1]  ury0627 119 0 2020.10.01
사표처럼 이혼은 가슴속에 계속 품고 사는 ... ksalys 86 0 2020.09.30
남편이 아니라 애를 키우는 것 같아요 노랑장미 70 0 2020.09.30
거슬리는 사람이 하면 될것을 영원사랑 72 0 2020.09.30
자꾸 싫어져요 angae 76 0 2020.09.30
재테크에 관심없는 남편 고딩4학년 81 0 2020.09.30
전업주부분들 용돈 따로 받으시나요? 나띵 91 0 2020.09.30
소주 1일 1깡 [1] lestin 153 0 2020.09.30
돈이나 많이 벌어오면서 하는 소리면 몰라 [1] tresbien 151 0 2020.09.30
술만 먹으면 lshsn 103 0 2020.09.30
경제관념이 없나봐요 mo다스아 77 0 2020.09.29
재미없는 남자 앵무입술 109 0 2020.09.29
매번 죽는 소리 하는 남편.. 0503kys 92 0 2020.09.29
남편이랑 사랑해서 사시는거죠?ㅋ [3] hermes71 216 0 2020.09.28
차로 30분거리 친정 추석에 가는데... 고물자전거 127 1 2020.09.28
제가 남편한테 그렇게 잘못했나요?   은찌니 182 1 2020.09.27
남편 없을때 혼자 배달음식 시켜먹으면... 휴학 183 1 2020.09.27
8살 아들 포경시킨 아내   rose50 199 1 2020.09.25
포켓몬 같은 와이프   스마트방 169 0 2020.09.25
남편이 왜 이리 못생겨 보일까요 ㅋㅋ [4] NTOP 372 1 2020.09.25
딸을 좋아하는 아빠 sdjinny 156 0 2020.09.25
남편에 대한 마음이 돌아오질 않아요 kiky28 183 0 2020.09.24
이직하고 싶어해요 [1] jammbo 205 0 2020.09.24
이거 와이프가 허락한거 맞지? [1]  rsvivendi 463 0 2020.09.24
남편이 화사가 못생겼데요 kekeer 185 0 2020.09.23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0월 1일 [목]

[출석부]
CU 2천원권
[포인트경매]
배스킨라빈스 파인트 아이스크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