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러브 > 부부 이야기

10년이 된 장롱을 보며... (4)

E2 aliceyu | 2019.11.30 | 신고 best
조회 : 1,148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결혼 10년이 넘어가고 내년이면 11년차가 되네요...ㅎ

너무 빠르게 지나가버린 세월이에요ㅎㅎㅎ

10년의 세월동안 희안하게 장롱은 참 멀쩡하더라구요...ㅋ

서랍장은 자주 여닫다보니 고장난 곳들이 생기고

거실장도 좀 그렇고... 식탁은 말할 것도 없이 깨진 곳들이 있고...ㅋ

요즘 이사를 고민 하고 있는데,

10년 된 이 친구들을 다 버리고 새로 장만할 생각 하며

이것저것 가구들을 살펴보니 멀쩡한 장롱...;;;

왠지 떠나보내기가 아쉬운 마음에 두서없이 주절주절 적어봤습니다...ㅎ

5 0
태그장롱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남편은 미워 죽겠는데   E1 yagkelos 55 0 2020.07.05
제가 잠시라도 쉬는게 아니꼬운가봐요   E5 느끼남 94 0 2020.07.05
매주 술 마시자고 전화하는 남편 친구    E8 영원사랑 90 0 2020.07.05
남편은 왜 자기 옷을 안사려할까요   E2 poppyem 106 0 2020.07.05
감정공유가 잘 안된다면...   E10 땡이댕이 105 0 2020.07.05
주말이라 그런지,   E1 찐옥이 128 0 2020.07.04
남편이 잘해줘도 한번 엇나가면.. E2 홍대입구 159 1 2020.07.04
첫데이트,   E1 쩡이i 159 2 2020.07.03
남편이 전화하는게 싫어요 E2 시나몬향 144 1 2020.07.03
결혼13년 연애까지20년차 [2] E2 하뉘가뉘 285 2 2020.07.03
싸울때 그냥 미안하다고만 하는 남편... [1] E5 달려라달령 132 1 2020.07.02
남자갱년기는 언제쯤 오나요?? [1] E2 단무지추가 208 1 2020.07.02
남편도 불쌍하긴해요 [1] E2 나비의꿈we 152 1 2020.07.02
남편의 카톡이 속상한 아내 [2]  E5 잡채인생 297 1 2020.07.01
양가 집들이 후 빈정 상하네요 [3] E5 파리의아침 357 2 2020.07.01
남 부러워하는 소리만 하는 남편 [1] E2 완소녀2 286 2 2020.06.30
남편이 애 못봐주는 이유 핑계가... E2 롱베이비 109 0 2020.06.29
참 괜찮은 남편 ㅋㅋ [1] E6 미나밋 240 1 2020.06.29
내가 하는게 더 빠를듯 ㅜㅜ E6 태양아래 159 1 2020.06.29
남편 생각하면 둘째는 포기하는게... E2 류희 192 0 2020.06.29
가끔 갑자기 아무것도 아닌일로 화내는데 E2 lwj8 185 0 2020.06.29
언젠가 이혼하고 싶다 생각하신적 있나요? E8 장미나라 253 0 2020.06.29
할줄 알면서 왜 안할까요 E4 인생뭐있어 121 0 2020.06.28
남편이 아기 분유를 먹어요 [2] E5 부비후비 348 1 2020.06.28
남편 영양제 어떤거 챙기시나요?? E5 하이베라 141 0 2020.06.27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7월 5일 [일]

[출석부]
GS25 2천원권
[포인트경매]
뚜레쥬르 3000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