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러브 > 부부 이야기

친구 결혼식 참여하는 것 가지고...

D8 행복민정 | 2019.10.18 | 신고
조회 : 988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제 결혼식에 온 친구들이라면

당연히 연락 오면 제가 결혼식에 참여하는게 맞는거잖아요?

제가 결혼을 좀 일찍해서 10년 전 쯤 햇고,

제 친구들은 이제 하기 시작하는데...

그땐 친구들도 어렸기 때문에 축의금을 3~5만원 선에서 냈었어요.

안낸 친구도 있구요;;;ㅎㅎㅎ

저는 그래도 친한 친구고 제가 결혼 한 뒤 집에도

찾아오고 그래선 친구들은 다 찾아가서 10만원 정도 씩은

축의금 하고 그랫는데..

남편이 보기에 그게 많이 불만스러웠는지

핀잔을 주더라구요...ㅠ

제가 지금 일을 하고 있는 것도 아니고..

전업주부기도 하고 그래서 더욱 그러는 것 같기도 하고..

억울하고 서러워서 다시 일하던지 해야지....ㅠ

3 0
태그서러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육아땜에 힘들어 죽겠는데...   슈파라파 20 0 2020.07.16
남편한테 생일선물 사달라고 했는데... 그림처럼 42 0 2020.07.15
출산선물 꿀Tip... 치즈빠니니 46 0 2020.07.15
결혼 후 남편이 너무 내추럴하네요 ㅋㅋ 룰랑룰잉 54 0 2020.07.15
와이프 몰래 연차 내고 쉰 남편   seonsu82 175 0 2020.07.14
미각을 잃은 신랑이 문제입니다... 아사달 85 1 2020.07.14
사사건건 돈 어디에 썼는지 확인하는데... [2] citrus 166 0 2020.07.14
집에 있으면 쉬고 노는 줄 아는데... escapea 81 0 2020.07.14
입만 살아서는 부려먹기만하고 네이처숨 78 0 2020.07.14
임신할때 섭섭했던건 안 잊히나봐요 라임레몬 86 0 2020.07.14
신랑이 생일이라고 케익을 사왔네여 dancer0 80 0 2020.07.14
내 남편이 아니길 망정 예리해 115 0 2020.07.14
이유없이 시큰둥하고 툴툴대더니... 노망스 127 0 2020.07.14
예비신랑에게 경제권으로 서운   suko 97 0 2020.07.13
항상 남편이 제 성격갖고 뭐라하는데... 아라요 92 0 2020.07.13
남편과 말이 안통하는 느낌이에요 timeless 118 0 2020.07.13
남편이 차박에 꽂혔어요 ㅋㅋ 아오꼬우 106 0 2020.07.13
남편의 꿈은 건물주..ㅎ leelho 203 0 2020.07.13
자기 일 한다고 엄청 생색내네요 secretgarden 112 0 2020.07.11
계란을 사랑하는 남편 ㅋ 메이진 147 1 2020.07.11
출발 30분전 준비시작하는 남편 골드메달 175 1 2020.07.11
대놓고 다음생에는 나를 안만나겠다는 건데... [1] suzyfan 180 1 2020.07.10
아내가 살림을 안해요 이시마 174 1 2020.07.10
유리할땐 나이 많은게 좋고.. 아름이욤 141 1 2020.07.10
남편이 시댁과 사이에서 잘 하면... feeluv 170 1 2020.07.10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7월 16일 [목]

[출석부]
CU 2천원권
[포인트경매]
스타벅스 아이스 카라멜마키아또 Tal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