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생활 상식 > 기타

나의 할 일(1)

D3 mint박하사탕 | 신고
조회 : 518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따뜻하니 눈길 보내는 일
보드라니 손길 건네는 일
따스하니 미소 주는 일

널 위한 내 할 일
고맙다고
미안하다고
힘내라고
조금만 더 참자고

내 부족이 네겐 멍울이었으니
가만히 네 고민에 승선하고
떠들썩하니 네 기쁨에 동승하고

그렇게 어깰 맞대고 걷다가
숨겨온 노란 감귤 하나
네 주머니 손에 슬쩍, 쥐여 주는 일
그렇게 네 거칠어진 손 폭 감싸 쥐는 일
그렇게 네 목의 멍울 보듬는 일

- 소소한 일상 / 신종승 -

이번 주말에는 거칠어진 아내의 손을,
거칠어진 남편의 손을 폭 감싸 쥐는
따뜻한 주말 되시길...

1 0
태그 #일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1월 29일 [일]

[출석부]
비요뜨
[포인트경매]
도미노피자 슈퍼디럭스(오리지널)M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