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생활 상식 > 일반상식

국내 최초 재난구호소 1박2일 가족 캠프 생존기술 배운다(1)

 팁팁뉴스 | 신고
조회 : 49,276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 생존캠프 포스터

텐트, 급식차량 등 실제 재난 구호소를 그대로 재현한 곳에서 재난상황 에서 꼭 필요한 생존기술을 가족과 함께 1박2일 간 생활하며 배울 수 있는 체험 캠프가 열린다. 서울시와 서울시자원봉사센터가 국내에서 처음으로 시도하는 '구호소 체험형 가족 캠프'다. 화재 발생으로 연기가 자욱한 건물에서 탈출하는 법, 승강기에 갇혔을 때 구조 요청하는 법, 완강기를 이용해 높은 곳에서 탈출하기 같이 재난상황 속 대처법은 물론 재난 이후 심리적 트라우마 예방까지 배워볼 수 있다.

서울시와 서울시자원봉사자센터, 대한적십자사는 오는 16일과 17일 1박 2일 간 "가족과 함께하는 '재난 구호소 체험 캠프'"를 서울시립노원청소년수련관에서 무료로 운영한다고 밝혔다. 사전 신청을 통해 2~4인으로 구성된 총 30가족, 약 100여 명이 참여한다.

서울시자원봉사센터는 "통합자원봉사지원단" 운영계획에 따라 대한적십자사와 협력하여 재난 자원봉사 활동을 추진하도록 되어 있고, 재난 복구만큼 예방도 중요해 이번 캠프를 기획하게 됐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성인 남성의 경우 군대 등에서 관련 훈련을 받지만 성인 여성이나 어린이는 훈련받을 기회가 부족해 가족 단위 캠프를 통해 재난상황 시 대처법을 익힐 수 있도록 하고자 했다고 덧붙였다.

캠프 참여 가족들은 수련관 체육관에 설치된 텐트 총 30개에서 잠을 자고 급식차량을 이용해 식사하는 등 실제와 가까운 재난상황 체험을 통해 재난대응력을 높이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프로그램은 1일 차 '재난 속 소중한 가족 지키기', 2일 차 '재난 속 건강한 마음 지키기'를 주제로 열린다.

1일 차엔 재난상황에서 가족들이 대처방법을 배워본다. 부모님은 '생존배낭' 만들기를 배우고 자녀와 함께 다양한 실습체험을 한다. 예컨대, 부모와 자녀는 승강기 탑승 시 정전으로 불이 꺼지고 흔들리는 상황엔 비상벨을 누르거나 119에 신고해 승강기 번호를 알리고 구조요청을 한다. 화재 발생 시엔 연기로 자욱한 공간에서 손수건으로 코와 입을 막은 채 비상등을 따라 대피한다. 몸에 줄을 두르고 높은 곳에서 뛰어 내리는 완강기 활용법과 인형의 가슴을 직접 압박하는 심폐소생술도 한다.?

2일 차엔 포항 지진 피해 지역 등 국내 재난 구호 및 심리지원전문가가 재난 시 느낄 수 있는 심리적 스트레스와 트라우마 예방법에 대해 소개한다.?

또 참여 가족 전원에게는 체온을 유지시켜 주는 은박담요, 구조 요청할 때 쓰는 형광봉, SOS 깃발 등으로 구성된 '재난키트'와 붕대, 얼음찜질팩, 방수밴드 등이 들어있는 '응급키트'도 무료로 제공된다.

서울시자원봉사자센터는 내년부터 이번 캠프를 자치구별로 활동할 수 있게 추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안승화 서울시자원봉사센터장은 "재난구호소 1박 2일 캠프를 통해 재난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고, '일상 속 우리 가족은 재난을 어떻게 대비할 것인가'에 대해 경험해보고 고민하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서울시자원봉사센터가 재난 현장에서의 자원봉사활동을 총괄운영·지원하는 서울시 통합자원봉사지원단의 역할을 맡은 만큼 시민들이 재난에 대해 관심을 갖고 대비할 수 있도록 다양한 기회를 지속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0 0
태그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글쓰기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7월 19일 [금]

[출석부]
교촌치킨	허니오리지날 + 콜라1.25L 튀김우동
[포인트 경품]
교촌치킨	허니오리지날 + 콜라1.25L 교촌치킨 허니오리지날 + 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