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생활 상식 > 일반상식

얼굴이 빨개지는 이유 ?

E7 JISUNi | 신고
조회 : 18,939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epilepsy-623346__180.jpg

 

 

 

사람은 호르몬에 의해 지배된다고 할 수 있다. 성적인 행동을 지배하고 있는 성호로몬, 감정을 지배하고 있는 분노의 호르몬이라고 불리는 노르아드레날린 등이 대표적이다.

성호르몬이 활발하게 분비되는 봄에서 가을에 걸쳐 사람은 이성을 보다 적극적으로 갈구하게 된다. 또는 감정이 자극 받을 경우 심장 소리가 높아지고, 눈동자가 치떠지게 되며 말도 격해지는데 이는 분노의 호르몬이 뇌 속에 증대되기 때문이다.

이것은 남들이 보는 앞에서 흥분했을 때 일어나는 현상과 기본적으로 동일하다. 따라서 감정적인 사람은 흥분하기 쉬운 사람이라고도 할 수가 있는 것이다.

좋아하는 사람과 함께 있을 때에도 똑같은 일이 일어난다.

성적인 자극을 받은 뇌가 노르아드레날린을 분비시킨다. 그 결과 심장이 `쿵쿵` 뛰고 혈압이 상승하고, 목구멍이 막혀와 생각하는 것을 말하기 힘들게 된다.

얼굴이 빨개지는 이유는 본인도 모르게 혈압이 상승하기 때문이다.

혈압이 상승하는 것은 혈액이 근육과 대뇌로 몰리는 현상으로, 이는 흥분하거나 외부에서 스트레스를 받게 되는 것에 대해 인체가 대응하기 위한 일종의 방어 현상으로 해석된다. 혈액이 근육으로 몰리는 것은 강력한 근력을 형성하기 위해 산소와 에너지를 전달하는 것이고, 대뇌로 피가 몰리는 이유는 현 상황에 대한 빠른 판단력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놀라거나 흥분하면 혈압이 상승하고, 대뇌와 가까운 곳에 있는 얼굴에도 피가 몰려서 빨갛게 변하는 것이다.

대뇌생리학으로 보면 이러한 상태는 걱정할 만한 일은 아니다.

오히려 뇌가 갖고 있는 기분을 잘 나타내고 있는 좋은 상태라고 볼 수 있다.

감정적이 되고 흥분하는 것은 뇌가 노르아드레날린의 강한 자극을 받아 열기를 높이고 있는 상태이기 때문에 정신을 다시 가다듬으면 좋은 결과를 맺는 경우가 많다고 한다.

그러므로 많은 사람들 앞에서 발표를 해야하거나 좋아하는 사람에게 자신의 마음을 전달하고자 할 때 심호흡을 크게 하면 얼굴이 그렇게 빨개지지는 않을 것이다.

2 0
태그 얼굴이 빨개지는 이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3월 25일 [토]

[출석부]
스타벅스 아이스 카페 아메리카노 T 2잔+블루베리 쿠키 치즈 케이크 비요뜨
[포인트 경품]
스타벅스 아이스 카페 아메리카노 T 2잔+블루베리 쿠키 치즈 케이크 스타벅스 아이스 카페 아메리카노 T 2잔+블루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