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생활 상식 > 일반상식

생화 오래 보관하는 방법

M 마이민트 | 신고
조회 : 21,474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생화 오래 보관하는 방법
 
 
undefined
 
 
 
물에 꽂기 전에 줄기 끝을 잘라 낸다
꽃의 줄기를 자른 후 오랫동안 공기에 노출시키면
물관에 공기가 차 물을 제대로 흡수하지 못한다.
또 줄기가 길수록 흡수한 물이 꽃송이까지 도달하는 시간이 길게 된다.
그러므로 물에 꽂기 전에 줄기 끝을 최소한 2cm 정도 잘라내는 것이 좋다.
자를 때는 자르는 순간에도 공기가 들어가므로 물 속에 담근 상태에서 자르는 것이 좋다.
 
 
아래 잎을 제거한다
잎이 물 속에 잠기면 부패하기 쉽고 물 속에서 많은 박테리아가 번식하여
줄기를 더욱 빨리 부패시킨다.
또 부패된 잎으로부터 에틸렌가스가 발생하여 노화를 촉진시키므로
물에 잠기는 아래 잎을 제거 하도록한다.
 
 

undefined
 
 
 
물을 자주 갈아준다
꽃병에 꽃을 꽂아 둔 다음 3~4일 후에 물을 보면 물이 흐려져 있고, 냄새가 나며
꽃의 줄기가 흐물흐물 해 지는 경우를 볼 수 있는데,
이는 물에 박테리아가 발생하여 물이 썩었음을 나타낸다.
물이 썩으면 줄기 끝을 썩게 해 꽃의 물 흡수를 나쁘게 한다.
그러므로 물을 자주 갈아주어 물 올림이 좋도록 한다.
 
 
사이다를 넣는다
차가운 사이다 속에 포함되어 있는 탄산 성분이 꽃을 싱싱하게 유지시켜준다.
 
 
절화 수명 연장제를 넣는다
절화 수명연장제로 상품화되어 판매되고 있는 화정, 크리잘을 구입 후
물에 넣으면 확실한 효과가 있다.
 
 
 

undefined
 
 
락스 같은 세제를 넣는다
락스 같은 세제를 물에 넣으면
물에 미생물이 증식하는 것을 억제해 꽃의 수명연장에 도움이 된다.
 
 
10원짜리 동전을 넣는다
꽃병안에 십원짜리 동전 몇개를 넣어둔다.
이온 작용에 의해서 꽃이 평소보다 훨씬 싱싱하게 살아 있다.
 
 
맥주를 붓는다
식물에 거름을 줄 때 이용되는 김빠진 맥주는 생화를 오래 유지하는데 한 몫 한다.
 
 

undefined
 
 
뜨거운 물에 담근다
팔팔 끓는 물에 줄기 끝을 30초 정도 담구었다가 꺼낸 다음
꽃병에 꽂으면 싱싱한 꽃을 오래 볼 수 있다.
특히 안개꽃, 해바라기 그리고 국화등등...
 
 
식초를 넣어 준다
꽃꽂이를 한 다음 사과 식초 한두 방울을 떨어뜨리면
물 속에 산성성분이 강화되어 꽃의 생기가 오래 간다.
 
 
꽃을 과일 옆에 두지 않는다
과일에는 식물의노화를 촉진하는 호르몬인 에틸렌이 발생하는데,
이것은 꽃의 노화를 촉진시켜 수명을 짧게 하므로 과일 옆에 꽃을 두지 않도록 한다.
 
 
온도가 낮고 바람이 적게 통하는 곳에 둔다
온도가 높으면 호흡작용이 촉진되어 체내 양분소모가 많아지고
증발량이 증가해 수분부족 현상이 일어나 쉽게 시든다.
또 바람이 많이 통하는 곳에서도 증발량이 증가 해 빨리 시들므로
온도가 낮고 바람이 적게 통하는 곳에 둔다.
 
 

0 0
태그 생화 오래 보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글쓰기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5월 22일 [수]

[출석부]
메가MGC커피	달콤 충전 세트(마카롱 3종+딸기라떼) 서울 커피우유300ml
[포인트 경품]
메가MGC커피	달콤 충전 세트(마카롱 3종+딸기라떼) 메가MGC커피 달콤 충전 세트(마카롱 3종+딸기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