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생활 상식 > 건강

우리가 몰랐던 유방암에 대한 이야기(76)

M 마이민트 | 신고
조회 : 18,757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이미지1[썸네일].jpg

 

‘마린보이’ 박태환 선수의 네 번째 올림픽이 아쉽게 끝이 났습니다.

어렵게 출전했던 올림픽이였던 만큼 아쉬움은 더욱 컸습니다.

만약 박태환 선수가 2020 도쿄 올림픽에 출전하게 된다면, 

대한민국 수영 국가 대표로서 보다 멋진 모습으로 만나길 바랍니다.

 

마린보이 박태환 선수! 

그의 뒤에는 유방암 진단을 받고도 뒷바라지를 해온 그의 어머니가 있었습니다.  

 

이미지2.jpg

 

이처럼 암(癌)이라는 질병은 갑작스럽게 찾아올 수 있기 때문에

 

평소 건강관리에 많은 관심을 기울여야 하는데요,

특히 여성들의 경우 발병률이 높은 유방암과 같은 질환을 주의해야 합니다. 

 

 

undefined

 

이미지4.jpg

 

정답 : ⑤ 

 

유방암은 모든 연령에서 발생 가능합니다.

여기서 잠깐! 변비도 유방암 위험인자 중 하나일까요 ? 

 

캐릭터1.PNG

 

- 나쁜 에스트로겐이 증가하는 것은 유방암의 위험인자 중 하나인데,

변비가 심할 경우 나쁜 에스트로겐을 증가시킬 수 있습니다. 

나쁜 에스트로겐이 뱃속에 저류되어 재흡수가 되어서

혈중 나쁜 에스트로겐의 농도가 높아지면 

유방암이 생길 위험이 크게 증가할 수 있습니다.

 

이미지5.jpg

 

캐릭터2.PNG

 

유전 혹은 가족과 상관없는 유방암이 

전체 유방암 발생원인의 80% 차지합니다.

유방암의 정확한 발병 원인은 밝혀져 있지 않지만 

출산 경험, 수유 요인, 음주 등이 위험인자로 밝혀졌습니다.

 

이미지6.jpg

 

정답 : ① 

가슴이 크면 유방암에 걸릴 확률이 높아진다?

 

캐릭터3.PNG

 

- 가슴이 크면 암이 생길 수 있는 부위도 넓은 것이 아닐까

생각하기 쉬운데 실제로는 그렇지 않습니다.

모유를 만드는 유선조직이 커야 유방암 발병 확률이 높은 것이지, 

무조건 가슴이 크다고 유방암에 잘 걸리는 것은 아닙니다.

 

이미지7.jpg

 

앞에서 말했듯이, 유방암 발병원인은 아직 정확하게 밝혀져 있지 않아

유방암을 예방하기 위한 확실한 예방 수칙은 없지만,

평소 유방암에 대한 경각심을 키우고

자가검진 및 일상생활에서 올바른 건강생활습관을 통해 

유방암을 조기에 예방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이미지8.jpg

 

이미지9.jpg

 

12 0
태그 유방암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8월 13일 [토]

[출석부]
SK모바일주유권 2만원권 광동 옥수수수염차500ML
[포인트 경품]
SK모바일주유권 2만원권 SK모바일주유권 2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