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좋은 글귀 > 좋은글 좋은시

한 번만 안아줄래요

A2 텅빈마음 | 2022.01.23 | 신고
조회 : 143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랑스레 바라보는 그대의 그윽한 눈길에

금세라도 무너져내릴 것처럼

약해지는 이 마음 어찌하면 좋을까요.


고운 그대의 숨결이 살짝 스치기만 해도

숨이 멎을 듯 파도처럼 일렁이는

가녀린 이 순정을 어찌하나요. 


다정스레 꼭 잡아주는 따스한 사랑의 손길에

나도 모르게 그만 넉넉한 그대의 어깨에

살포시 기대고 싶은 마음을

더는 감출 수가 없습니다.


이런 나를 나약하다 탓하셔도 좋아요.

변덕쟁이라 놀리셔도 괜찮아요. 

 

하지만,

따스한 그대 사랑의 손길에 닿고 싶고

고운 사랑의 향기를 느끼고 싶은

뜨겁고 간절한 이 마음을

그대는 아시는지요.

 

포근하고 아늑한 그대 가슴에

깊숙이 얼굴을 묻고

그대의 따스한 사랑 안에서

행복을 꿈꾸는 여인이 되고 싶어요.

 

이렇듯 여린 나를

그대 품 안에 한 번만 꼬옥 안아줄래요.

 

 

 

 - 雪花 박현희

1 0
태그좋은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극장판 포켓몬스터DP: 기라티나와 하늘의 꽃다발... M 마이민트  
영화 <카시오페아> 시사회 초대 이벤트 M 마이민트  
지내고 보면 모두가 그리운것 뿐인데 텅빈마음 383 2 2022.04.25
나를 아름답게 하는 것은 텅빈마음 392 2 2022.04.25
삶에 가장 소중한 때 텅빈마음 390 2 2022.04.25
행복의 문을 여는 비밀번호 텅빈마음 317 2 2022.04.25
후회없는 아름다운 삶 텅빈마음 305 2 2022.04.25
"미움"을 지우는 마음으로 텅빈마음 338 2 2022.04.25
한 번만 안아줄래요 텅빈마음 292 1 2022.04.25
질투를 다스리는 방법 텅빈마음 322 1 2022.04.25
지혜의 문 텅빈마음 298 1 2022.04.25
굽이 돌아가는 길 텅빈마음 329 2 2022.04.25
아름다운 당신께 텅빈마음 329 2 2022.04.25
다시 시작하는 거야 텅빈마음 331 2 2022.04.25
당신을 믿습니다 텅빈마음 254 1 2022.04.25
그 밤엔 텅빈마음 284 1 2022.04.25
최고의 행복 텅빈마음 270 1 2022.04.25
넘어진 자리가 끝이 아니라 출발점이다 텅빈마음 325 2 2022.04.25
인연의 시간 텅빈마음 304 1 2022.04.25
가슴속의 꽃 텅빈마음 306 1 2022.04.25
인생의 스승은 시간이다 텅빈마음 287 1 2022.04.25
한번쯤 둘러가는 것도 좋다 텅빈마음 294 1 2022.04.25
당신이라면... 텅빈마음 273 2 2022.04.25
행복을 얻는 좋은 생각 텅빈마음 334 4 2022.04.25
마음의 아침은 내일을 밝힙니다 텅빈마음 311 1 2022.04.25
행복한 원망 텅빈마음 309 1 2022.04.25
인생은 만남이다. 텅빈마음 400 2 2022.04.25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5월 20일 [금]

[출석부]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5천원권 야쿠르트 그랜드
[포인트 경품]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5천원권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