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좋은 글귀 > 좋은글 좋은시

남 때문인 줄 알았습니다

E3 진식jin | 2021.12.02 | 신고
조회 : 248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balloons-g12fe63a0f_1280.jpg

 

 

내 마음이 메마를 때면 나는 늘 남을 보았습니다.

남이 나를 메마르게 하는 줄 알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이제 보니,

내가 메마르고 차가운 것은 남 때문이 아니라

내 속에 사랑이 없었기 때문입니다.

내 마음이 불안할 때면 나는 늘 남을 보았습니다.

남이 나를 불안하게 하는 줄 알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이제 보니,

내가 불안하고 답답한 것은 남 때문이 아니라

내 속에 사랑이 없었기 때문입니다.

내 마음이 외로울 때면 나는 늘 남을 보았습니다.

남이 나를 버리는 줄 알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이제 보니,

내가 외롭고 허전한 것은 남 때문이 아니라

내 속에 사랑이 없었기 때문입니다.

내 마음에 불평이 쌓일 때면 나는 늘 남을 보았습니다.

남이 나를 불만스럽게 하는 줄 알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이제 보니,

나에게 쌓이는 불평과 불만은 남 때문이 아니라

내 속에 사랑이 없었기 때문입니다.

내 마음에 기쁨이 없을 때는 나는 늘 남을 보았습니다.

남이 내 기쁨을 빼앗아 가는 줄

알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이제 보니,

나에게 기쁨과 평화가 없는 것은 남 때문이 아니라

내 속에 사랑이 없었기 때문입니다.

내 마음에서 희망이 사라질 때면 나는 늘 남을 보았습니다.

남이 나를 낙심시키는 줄 알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이제 보니,

내가 낙심하고 좌절하는 것은 남 때문이 아니라

내 속에 사랑이 없었기 때문입니다.

나에게 일어나는 모든 부정적인 일들이

내 마음에 사랑이 없었기

때문이라는 것을 알게 된 오늘,

나는 내 마음 밭에 사랑이라는

이름의 씨앗 하나를 떨어뜨려 봅니다.

0 0
태그마음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오늘의 행복편지   leevvlee 121 0 2022.01.23
사람과 사람사이에 놓여진 다리   dan0305 118 0 2022.01.23
지혜의 문 텅빈마음 62 1 2022.01.23
질투를 다스리는 방법 텅빈마음 54 1 2022.01.23
한 번만 안아줄래요 텅빈마음 53 1 2022.01.23
"미움"을 지우는 마음으로 텅빈마음 56 1 2022.01.23
당신의 향기 텅빈마음 62 1 2022.01.23
후회 없는 아름다운 삶 텅빈마음 48 1 2022.01.23
행복의 문을 여는 비밀번호 텅빈마음 49 1 2022.01.23
삶에 가장 소중한 때 텅빈마음 51 1 2022.01.23
나를 아름답게 하는 것은 텅빈마음 63 1 2022.01.23
지내고 보면 모두가 그리운것 뿐인데 텅빈마음 71 1 2022.01.23
인생은 그런 거더라 텅빈마음 108 1 2022.01.23
늘 변하지 않는 마음으로 텅빈마음 108 1 2022.01.23
멋지게 나이 드는 법 텅빈마음 80 1 2022.01.23
그것이 사랑이었다면 텅빈마음 60 1 2022.01.23
나도 지나치는 바람이려니 텅빈마음 85 1 2022.01.23
새해에는... 텅빈마음 116 1 2022.01.23
한걸음 밖에서 바라보기 텅빈마음 59 1 2022.01.23
당신의 말에 인격이 흐르게 하십시요. 텅빈마음 46 1 2022.01.23
흙을 만지며 텅빈마음 60 1 2022.01.23
꽃다지 텅빈마음 47 1 2022.01.23
마음의 문을 닫겠습니다 텅빈마음 57 1 2022.01.23
나에게 주어진 날들을 위하여 텅빈마음 59 1 2022.01.23
지내고 보면 모두가 그리운것 뿐인데 텅빈마음 114 1 2022.01.23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월 21일 [금]

[출석부]
BBQ 황금올리브치킨 반반 콜라1.25L 왕뚜껑
[포인트 경품]
BBQ 황금올리브치킨 반반 콜라1.25L BBQ 황금올리브치킨 반반 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