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좋은 글귀 > 좋은글 좋은시

"미워했고. 사랑했고, 고마웠어요"

B9 텅빈마음 | 2021.09.15 | 신고
조회 : 115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스무 살부터 마흔여섯이 될 때까지 투병해온
악성 림프종 말기 환자 자현씨는 오늘부로 치료를 포기했다.
병원에서 마흔여섯이 포기하기엔 이른 나이라고 했지만
이제 그만 됐다 싶었다.


26년을 크고 작은 병에 시달려온 만큼 가족은 지쳐 있었다.
특히 자현 씨 곁을 누구보다 오래 지켰던
부모님과의 갈등이 심해져 있었다.


1남 4녀의 맏딸로 부모님 사랑을 온전히 받았지만
병치레가 길어지면서 자현 씨는 자현 씨대로 부모님은 부모님대로
미안하고 고마운 마음을 서로에게 솔직히 털어놓지 못했다.


온몸을 뒤틀게 하는 고통이 반복적으로 찾아왔다.
기억력이 떨어지면서 물건이나 약속들을 잊기 일쑤다.
부모님은 약 먹는 시간, 병원 예약 시간도 수시로 잊는 딸의
손발이 되어줄 수밖에 없다.


"가족들이 저를 안 보면 그 시간만큼은
절 잊어버리고 있었으면 좋겠어요."
그래서 자현 씨도 가족들을 편안한 마음으로 보고 싶다.
서로의 삶이 서로의 삶에 얽혀서 짜증 내거나 소리 지르지 말고
서로의 존재에 감사하면서 또 서로 안타까이 여기면서
하하, 호호 남아 있는 시간을 행복하게 보냈으면 좋겠다.


"고생시켜서 미안하다."
"엄마가 왜? 엄마가 왜 미안해"
"내가 널 건강하게 잘 낳았어야 했는데, 그렇게 못 낳아서... 미안해."


어머니는 자현 씨를, 자현 씨는 어머니를 꼭 안아준다.


미워했고, 사랑했고, 고마웠던 시간이 밀려온다.
처음 목을 가누고 눈을 맞췄던 순간, 첫걸음을 떼던 순간,
학교에 입학하던 날, 그리고 싸우고 화해했던 모든 시간들...


가족을 가족이게 만드는 것은 피를 나누었기 때문이 아니라
이런 시간을 나누었기 때문이다.
젊은 딸의 마지막을 가늠하는 늙은 부모에게
그 시간은 이제 사랑의 기억으로 남을 것이다.
가족은 그렇게 서로를 기억해주는 존재다.

 


 

 

 – EBS 다큐프라임 특별기획 '가족 쇼크' 중에서

1 0
태그좋은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꽃을 모아 시를 쓰네   텅빈마음 6 0 2021.09.21
살면서 놓치고 싶지 않은 사람   텅빈마음 4 0 2021.09.21
사랑은 조심조심   텅빈마음 10 0 2021.09.21
나대지 않는 색, 묵직한 색   텅빈마음 10 0 2021.09.21
해야만 하는 일   텅빈마음 9 0 2021.09.21
마음속에 있는 해답   텅빈마음 8 0 2021.09.21
아낌없는 터치   텅빈마음 11 0 2021.09.21
바람이 되어 그대 앞에 서리라   텅빈마음 9 0 2021.09.21
돋보기로 보거나, 맨눈으로 보거나   텅빈마음 5 0 2021.09.21
조삼모사(朝三暮四)   텅빈마음 9 0 2021.09.21
사랑을 여는 마음   텅빈마음 12 0 2021.09.21
다시 출발하고 싶은 세월   hate 105 0 2021.09.20
너에게 하고 싶은 말   blueren 129 0 2021.09.20
사람이 살아가는 일   유승빈 122 0 2021.09.20
편안한 사람이 당신이길 텅빈마음 194 1 2021.09.20
나이가 들면 들수록... 텅빈마음 143 1 2021.09.20
부부가 알아야 하는 가슴을 적시는 글 텅빈마음 125 1 2021.09.20
종업원과 매니저의 차이는 딱 한가지다. 텅빈마음 108 1 2021.09.20
가을이 오면.. 텅빈마음 133 1 2021.09.20
모든 일을 느긋하게 생각한다. 텅빈마음 81 1 2021.09.20
너를 사랑하는 풍경 텅빈마음 86 1 2021.09.20
계란후라이가 아닌 생명으로 살아라. 텅빈마음 85 1 2021.09.20
늙은이가 되어가는 어느 부모의 편지 텅빈마음 99 1 2021.09.20
거절을 위한 10가지 충고 텅빈마음 91 1 2021.09.20
나아감이란 텅빈마음 116 1 2021.09.20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9월 21일 [화]

[출석부]
서브웨이 이탈리안비엠티 쿠키세트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서브웨이 이탈리안비엠티 쿠키세트 서브웨이 이탈리안비엠티 쿠키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