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좋은 글귀 > 좋은글 좋은시

울지 마라, 너는 아직 어리다.

E3 stageon | 2021.09.12 | 신고
조회 : 123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article/thumbnail.asp?thumb=picking%2Dflowers%2D2432972%5F1920%2Ejpg

 

 

아무렇지 않은 척하며 살고 있지만

사실은 삶이 버겁고

겉으로는 웃고 있지만

속으로는 늘 울고 있는

옛 과거의 나쁜 기억에서 발목을 잡혀

매일매일 괴로워 신음하고 있는 하루에도

몇 번씩 죽고 싶다고 생각하는 너에게

그렇게 특별하다 믿었던 자신이 평범은커녕

아예 무능력하다고 느끼는 순간이 있고

쳐다보는 것만으로도 설레이던 이성으로부터

지루함을 느끼는 순간이 있고

분신이듯 잘 맞던 친구로부터

정이 뚝 떨어지는 순간이 있고

소름 돋던 노래가 지겨워지는 순간이 있고

자기가 사랑하는 모든 것이

그저 짝사랑에 불과하다고 느끼는 순간이 있다

삶에 대한 욕망이나 야망 따위가

시들어 버리는 순간이 있는가 하면

삶이 치명적일 정도로

무의미하게 다가오는 순간 또한 있다

우리는 여지껏 느꼈던

평생 간직하고 싶던 그 감정은 무시한 채

영원할 것 같이 아름답고 순수하던 감정이

다 타버려 날아가는 순간에만 매달려

절망에 빠지곤 한다

순간은 지나가도록 약속되어 있고

지나간 모든 것은 잊혀지기 마련이다

어차피 잊혀질 모든 만사를 얹고

왜 굳이 이렇게까지 힘들어하며 사냐는 게 아니다

어차피 잊혀질 테니, 절망하지 말라는 거다

울지 마라, 너는 아직 어리다.

0 0
태그울지마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꿈길 텅빈마음 100 1 2021.09.26
물건을 훔치는것만 도적이 아닙니다. 텅빈마음 117 1 2021.09.26
우리 이런 인연으로 살면 안될까요 텅빈마음 90 1 2021.09.26
겸손은... 텅빈마음 70 1 2021.09.26
연인의 기도 II 텅빈마음 98 1 2021.09.26
내맘속의 그리움 텅빈마음 82 1 2021.09.26
남겨둘 줄 아는 사람 텅빈마음 56 1 2021.09.26
곱게 맺어진 우리의 사랑을 살아 생전에 어... 텅빈마음 105 1 2021.09.26
화가나도 흥분하지 않고... 텅빈마음 86 1 2021.09.26
어려울 때 얻는 친구..... 텅빈마음 106 1 2021.09.26
좋은 인연이 된다면 텅빈마음 98 1 2021.09.26
화가 날 때에는 침묵을 지켜라 . 텅빈마음 91 1 2021.09.26
내 마음이 이야기 하는 인연 텅빈마음 93 1 2021.09.26
가까운 사이일수록 지켜야 할 것 텅빈마음 149 1 2021.09.26
곳곳에 작은 행복들이 숨어서 기다리고 있... 텅빈마음 70 1 2021.09.26
진짜와 가짜 텅빈마음 119 1 2021.09.26
성공이란 무엇일까 텅빈마음 85 1 2021.09.26
채송화 텅빈마음 91 1 2021.09.26
아프지 마라, 이 가을에는 텅빈마음 93 1 2021.09.26
우리 서로 기쁜 사람이 되자 텅빈마음 70 1 2021.09.26
가을엔 맑은 인연이 그립다 텅빈마음 78 1 2021.09.26
사랑은 받을 때보다 줄 때가 더 빛이 난다 텅빈마음 104 1 2021.09.26
가을 옷을 입으며 텅빈마음 123 1 2021.09.26
가을의 사랑이 되게 하소서 텅빈마음 97 1 2021.09.26
한결 같다는 말 텅빈마음 93 1 2021.09.26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9월 27일 [월]

[출석부]
빽다방 5천원권 불닭볶음면
[포인트 경품]
빽다방 5천원권 빽다방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