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좋은 글귀 > 좋은글 좋은시

남의 것을 부러워하지 않는다면

B10 텅빈마음 | 2021.09.12 | 신고
조회 : 69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집이 거대하여 천 칸 넓이라 하더라도

잠잘 때에는 여덟 자 길이면 족하고,

논밭이 만경창파같이 넓어 곡식이 넘쳐나도

하루에 두 되 쌀이면 족하다.

내 집의 담장이 남과 같이 높지 못하고,

내 곳간의 쌀이 남과 같이 많지 못하다고

슬퍼할 것은 없다.

남의 것을 부러워하지 않는다면

생활의 괴로움이 절반은 줄어든다.

 

 

 

 

 

 - 채근담

1 0
태그좋은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오늘과 내일... 텅빈마음 62 0 2021.09.25
세월이 흐르면.. 텅빈마음 58 0 2021.09.25
내 등에 짐이 없었다면... 텅빈마음 53 0 2021.09.25
사랑이에요 텅빈마음 58 0 2021.09.25
마음을 열고 끝없이 자신을 낮추십시요. 텅빈마음 69 0 2021.09.25
내 사랑은 오지 않습니다 텅빈마음 56 0 2021.09.25
서투른 사랑 텅빈마음 62 0 2021.09.25
지금까지가 아니라 지금 부터 입니다. 텅빈마음 66 0 2021.09.25
말은 짧으면 짧을수록 더욱 좋다. 텅빈마음 70 0 2021.09.25
사랑과 고독 텅빈마음 59 0 2021.09.25
삶의 비법 텅빈마음 76 0 2021.09.25
사람은 말야... 텅빈마음 72 0 2021.09.25
나 당신 사랑할래요! 텅빈마음 77 0 2021.09.25
한가로운 환경에 처해서는 안된다. 텅빈마음 72 0 2021.09.25
지독한 가슴앓이에 걸린 내 마음과 심장 텅빈마음 60 0 2021.09.25
텅빈마음 74 0 2021.09.25
어린 날이 좋았지 텅빈마음 65 0 2021.09.25
치유하는 힘은 가지고 태어납니다 텅빈마음 52 0 2021.09.25
체에 물 채우기 텅빈마음 82 0 2021.09.25
동화 같은 그런 일이 텅빈마음 70 0 2021.09.25
나눔이란 관심을 기울이는 일이다 텅빈마음 69 0 2021.09.25
살아가는 동안에 텅빈마음 73 0 2021.09.25
사람의 됨됨이 텅빈마음 63 0 2021.09.25
10월 엽서 텅빈마음 51 0 2021.09.25
마음을 알아주는 단 한 사람 텅빈마음 68 0 2021.09.25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9월 26일 [일]

[출석부]
빽다방 5천원권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빽다방 5천원권 빽다방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