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좋은 글귀 > 좋은글 좋은시

오늘은 왠지 그냥 걷고 싶다

B4 텅빈마음 | 2021.07.07 | 신고
조회 : 136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풍경 좋은 햇살을 맞으며
문득 문득 상상을 해봅니다.

오늘은 왠지 그냥 걷고 싶다.
천천히 천천히 거닐고 싶은 그런 날...

혼자보단 그냥 편한 유난히 편한 그런 벗과
살아가는 인생 이야기 하며 걷고 싶다.

빠름에 빠름에 익숙한 나이기에 느림이 고프다.
여백의 시간들은 빨리 빨리의 반대가 아닌
잠시 쉼의 시간이라 생각 든다.

충분히 쉬고 느끼고 마음을 어루만져
다시 일상으로 빠름에 빠름에
생활 속으로 다시 뛰는 시간이라 생각한다.

오늘은 왠지 그냥 걷고 싶다.

마음 통하는 벗과 함께 느껴보고 싶다.
세상 속에 또 다른 세상
느리게 느리게 걷는 삶도 살아보고 싶다.

가끔은 그냥 걷고 싶다...
느리게 느리게 풍경을 느끼며...

 

 - 최동훈, ‘인생은 아름다웠다’ 중 -

1 0
태그좋은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나 그리 살고싶네   텅빈마음 35 1 2021.08.01
그대의 바다 해운대   텅빈마음 48 1 2021.08.01
추억 여행   텅빈마음 56 1 2021.08.01
마음을 움직이는 친절   텅빈마음 72 1 2021.08.01
사랑하며 살자   텅빈마음 58 1 2021.08.01
비워내는 마음 ,낮추는 마음   텅빈마음 53 1 2021.08.01
서로에게 향기로운 인생의 꽃이 되자   텅빈마음 50 1 2021.08.01
순금 같은 하루   텅빈마음 48 1 2021.08.01
사랑의 서시   텅빈마음 42 1 2021.08.01
성공의 첫 번째 조건은 건강이다   텅빈마음 95 1 2021.08.01
비 오는 날이 난 좋다   텅빈마음 59 1 2021.08.01
바람이 쉬어 가는 곳   텅빈마음 56 1 2021.08.01
꽃의 연가   텅빈마음 64 1 2021.08.01
세상을 보게 해주는 창문   텅빈마음 58 1 2021.08.01
너를 만난 날부터 그리움이 생겼다   텅빈마음 45 1 2021.08.01
이렇게 비가 내리는 날이면 참 좋겠습니다   텅빈마음 37 1 2021.08.01
풀이 받은 상처는 향기가 된다   텅빈마음 60 1 2021.08.01
법정이 두고 간 이야기   텅빈마음 60 1 2021.08.01
나무 잎 배   텅빈마음 77 1 2021.08.01
풀꽃의 노래   텅빈마음 95 1 2021.08.01
아름다운 당신께 시간이 전하는 말   텅빈마음 45 1 2021.08.01
57가지 삶의 폭   텅빈마음 54 1 2021.08.01
진정한 행운이란   텅빈마음 50 1 2021.08.01
다시 피는 꽃   텅빈마음 49 1 2021.08.01
생의 한 저녁   텅빈마음 81 1 2021.08.01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8월 1일 [일]

[출석부]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 초코에몽
[포인트 경품]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