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좋은 글귀 > 좋은글 좋은시

내가 정말로 두려워 했던 것은 (1)

E5 narang2 | 2021.06.12 | 신고
조회 : 360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article/thumbnail.asp?thumb=hands%2D2906458%5F1920%2Ejpg

 

 

 

나이를 먹는 것 자체는 그다지 겁나지 않았다.

나이를 먹는 것은 내 책임이 아니다.

그것은 어쩔 수 없는 일이다.

내가 두려웠던 것은 어떤 한 시기에 달성되어야만 할 것이 달성되지 못한 채

그 시기가 지나가 버리고 마는 것이다.

그것은 어쩔 수 없는 일이 아니다.

 

1 2
태그조언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나에게 어떤 보물이 잠들어 있는지는 아무...    바오밥나무 92 0 2021.06.22
가을이 오는 소리 텅빈마음 69 1 2021.06.21
가을에 띄우는 편지 텅빈마음 116 1 2021.06.21
인생은 술래잡기야 텅빈마음 116 1 2021.06.21
가을처럼 아름답고 싶습니다 텅빈마음 110 1 2021.06.21
향기 나는 삶을 살고 싶습니다 텅빈마음 133 1 2021.06.21
산다는것은 텅빈마음 91 1 2021.06.21
시련과 담금질 텅빈마음 67 1 2021.06.21
인생을 다시 산다면 텅빈마음 85 1 2021.06.21
나의 자양분 텅빈마음 83 1 2021.06.21
그대 가슴에 머물다 보니 텅빈마음 86 1 2021.06.21
내 앞에 멈춘 것들을 사랑하자 텅빈마음 64 1 2021.06.21
인생은 하루입니다 텅빈마음 84 1 2021.06.21
내 마음의 가을 숲으로 텅빈마음 56 1 2021.06.21
나는 이런 사람이 좋다 텅빈마음 51 1 2021.06.21
뒷모습 텅빈마음 88 1 2021.06.21
사랑은 시작되고 텅빈마음 48 1 2021.06.21
비소리 텅빈마음 47 1 2021.06.21
한번만 내 마음에 다녀가세요 텅빈마음 60 1 2021.06.21
산다는 것 살아간다는 것 텅빈마음 46 1 2021.06.21
행복비 텅빈마음 76 1 2021.06.21
나는 나에게 묻습니다 텅빈마음 76 1 2021.06.21
당신 덕분에 웃었습니다 텅빈마음 44 1 2021.06.21
아름답고 영원한 것은 텅빈마음 38 1 2021.06.21
자리 텅빈마음 48 1 2021.06.21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22일 [화]

[출석부]
빽다방 5천원권 허니버터칩
[포인트 경품]
빽다방 5천원권 빽다방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