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좋은 글귀 > 좋은글 좋은시

소망

C18 텅빈마음 | 2021.06.10 | 신고
조회 : 111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

노여워하거나 슬퍼하지 마라.

 

슬픈 날엔 참고 견디라.

즐거운 날은 오고 말리니

 

마음은 미래에 있다.

현재는 우울한 것

 

모든 것은 순식간에 지나가 버리니

지나가 버린 것은 그리운 것이 되리라.

 

러시아의 소설가이자 시인이었던

푸슈킨의 시입니다.

 

그는 서른여덟 살의 젊은 나이로

아깝게 세상을 떠났지만

 

이 한 편의 시로 세상 사람들 가슴속에

오래오래 살아 있습니다.

 

외롭고 슬프고 괴로운 일은 언젠가

우리가 바라는 즐거운 날이 기어코 오리라고 합니다.

 

지금 허무와 절망 속에 빠져 있는 분들,

흐린 하늘처럼 아득한 심경으로 한숨을 내쉬는 분들은

이 시를 한번 가만히 되뇌여 보십시오.

 

그리고

그 탄식의 자리에서 조용히 일어서십시오.

 

 

 글 /  이정하   <   내 삶을 기쁘게 하는 모든 것들  >  중

1 0
태그좋은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제발 밥한그릇만 소원이에요 ㅠㅠ    safety33 63 0 2021.06.16
나만의 속도    공pd80 78 0 2021.06.16
당신이 어떠한 문제를 가지고 있더라도 그...    김쌤요 97 0 2021.06.16
지금 이 순간 내가 누릴 수 있는 것들을 찾...    이승초 100 0 2021.06.16
하얀 그리움 텅빈마음 75 1 2021.06.15
겨울사랑 텅빈마음 65 1 2021.06.15
돌아가고 싶은 날들의 풍경 텅빈마음 91 1 2021.06.15
우리가 만날 날만큼은 텅빈마음 80 1 2021.06.15
우물터에서 텅빈마음 69 1 2021.06.15
인생이란 다 그런 거지 텅빈마음 98 1 2021.06.15
겨울 눈편지 텅빈마음 101 1 2021.06.15
12월에 서서 텅빈마음 72 1 2021.06.15
중요한 배움 텅빈마음 67 1 2021.06.15
비 내리는 날의 커피 한잔 텅빈마음 65 1 2021.06.15
커피 한 잔 텅빈마음 76 1 2021.06.15
하얀 겨울 여행을 떠나고 싶습니다 텅빈마음 65 1 2021.06.15
예쁘게 사랑해 주세요 텅빈마음 77 1 2021.06.15
사랑하려거든 텅빈마음 104 1 2021.06.15
12월의 마음 텅빈마음 100 1 2021.06.15
당신의 선택 텅빈마음 60 1 2021.06.15
밝은 생각 맑은 눈으로 텅빈마음 85 1 2021.06.15
하늘은 맑기만 한데 텅빈마음 88 1 2021.06.15
좋은 것은 비밀입니다 텅빈마음 64 1 2021.06.15
우리 살아가는 동안에 텅빈마음 94 1 2021.06.15
당신의 마음을 안아줄게요 텅빈마음 98 1 2021.06.15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16일 [수]

[출석부]
신세계/이마트 상품권 5천원권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신세계/이마트 상품권 5천원권 신세계/이마트 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