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좋은 글귀 > 좋은글 좋은시

법정스님의 8가지 명언 (1)

E5 하루에낭 | 2020.11.16 | 신고
조회 : 690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1. 나는 누구인가? 스스로 물으라. 자신의 속 얼굴이 드러나 보일 때까지 묻고, 묻고, 또 물어야 한다. 건성으로 묻지 말고, 목소리 속의 목소리로 귀 속의 귀에 대고 간절하게 물어야 한다. 해답은 그 물음 속에 있다.


2. 무소유란 아무것도 갖지 않는다는 것이 아니라, 불필요한 것을 갖지 않는다는 뜻이다. 우리가 선택한 맑은 가난은 부보다 훨씬 값지고 고귀한 것이다.


3. 우리가 지금 이 순간 전 존재를 기울여 누군가를 사랑하고 있다면, 이 다음에는 더욱 많은 이웃들을 사랑할 수 있다. 다음 순간은 지금 이 순간에서 태어나기 때문이다. 지금이 바로 그때이지 시절이 따로 있는 것이 아니다.


4. 버리고 비우는 일은 결코 소극적인 삶이 아니라 지혜로운 삶의 선택이다. 버리고 비우지 않고는 새것이 들어설 수 없다. 공간이나 여백은 그저 비어있는 것이 아니라, 그 공간과 여백이 본질과 실상을 떠받쳐주고 있다.


5. 나 자신의 인간 가치를 결정짓는 것은 내가 얼마나 높은 사회적 지위나 명예 또는 얼마나 많은 재산을 갖고 있는가가 아니라, 나 자신의 영혼과 얼마나 일치되어 있는가이다.


6. 삶은 소유물이 아니라 순간순간의 있음이다. 영원한 것이 어디 있는가. 모두가 한때일 뿐 그러나, 그

한때를 최선을 다해 최대한으로 살 수 있어야 한다. 삶은 놀라운 신비요, 아름다움이다.


7. 내 소망은 단순하게 사는 일이다. 그리고, 평범하게 사는 일이다. 느낌과 의지대로 자연스럽게 살고 싶다. 그 누구도 내 삶을 대신해서 살아줄 수 없기 때문에 나는 나답게 살고 싶다.


8. 빈 마음 그것을 무심이라고 한다. 빈 마음이 곧 우리들의 본마음이다. 무엇인가 채워져 있으면, 본마음이 아니다. 텅 비우고 있어야 거기 울림이 있다. 울림이 있어야 삶이 신선하고 활기 있는 것이다.

 

 

/article/thumbnail.asp?thumb=%B9%FD%C1%A4%BD%BA%B4%D4%C0%C7+8%B0%A1%C1%F6+%B8%ED%BE%F0%2Epng

1 0
태그법정스님의 8가지 명언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나를 위해 사랑을 하지는 마세요.   mint박하사탕 70 0 2020.12.05
사랑한다는 말은   mint박하사탕 70 0 2020.12.05
당신은 있잖아요.   mint박하사탕 89 0 2020.12.05
내 사랑이 참 좋던 날   mint박하사탕 73 0 2020.12.05
따스한 마음은 사랑입니다.   mint박하사탕 65 0 2020.12.05
아름다운 사람이 되고 싶다   mint박하사탕 138 0 2020.12.05
당신이 꽃이라면   mint박하사탕 191 0 2020.12.05
사랑을 하고 있을 때   mint박하사탕 78 0 2020.12.05
당신이 있어 행복합니다.   mint박하사탕 87 0 2020.12.05
참 좋은 삶의 인연   mint박하사탕 116 0 2020.12.05
오직 한 사람 당신에게만   mint박하사탕 88 0 2020.12.05
언제나 내 곁에서 변함없는 소중한 사랑이 ...   mint박하사탕 100 0 2020.12.05
꽃보다 더 예쁜 꽃은   mint박하사탕 117 0 2020.12.05
그러면 당신도 사랑을 받게 될 테니까요.   mint박하사탕 90 0 2020.12.05
행복의 날개입니다.   mint박하사탕 113 0 2020.12.05
1초 동안   mint박하사탕 220 0 2020.12.05
미안해 하지 말아요.   mint박하사탕 96 0 2020.12.05
그대와 나를 위해서....   mint박하사탕 104 0 2020.12.05
당신 그런 당신을 만나 참 행복합니다.   mint박하사탕 197 0 2020.12.05
사랑해도 되나요.   mint박하사탕 96 0 2020.12.05
나는 당신의 ~~~   mint박하사탕 93 0 2020.12.05
당신께 오늘도 행복을 드리고 싶습니다.   mint박하사탕 102 0 2020.12.05
추억이 그리워진다   mint박하사탕 89 0 2020.12.05
그리움   mint박하사탕 86 0 2020.12.05
사랑하는 이에게   mint박하사탕 79 0 2020.12.05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2월 5일 [토]

[출석부]
팔도비빔면
[포인트경매]
이디야 5,000원 금액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