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국제

韓 코로나 확진 폭증의 이면…美426명·日1846명·韓46127명 검사

국민일보 | 2020.02.2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미국 426명, 일본 1846명, 한국 4만6127명. 26일 현재까지 집계된 3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누적 검사자 수다. 국내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1000명을 넘어서면서 불안감이 높아지고 있지만 외신들은 그 이면에 놓인 한국 보건당국의 신속하고 적극적인 진단검사에 주목하고 있다. 그러면서 자국의 소극적 검사 탓에 코로나19의 실상이 보이는 것에 비해 가려져있을 수 있다는 우려를 함께 제기했다.

미 워싱턴포스트(WP)는 코로나19가 전세계로 확산하고 있지만 현재까지 미국에서 확인된 확진자 수가 적은 것은 총 검사 수량이 극히 미미하기 때문이라고 보도했다. 한국이 25일까지 코로나19 검사를 3만5000건을 실시하는 동안 미국은 일본 정박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에서 데려온 자국민들을 제외하고도 검사를 426건 밖에 실시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미국의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57명이다.

WP는 최근 싱가포르를 다녀온 한 호흡기 환자의 사례를 들어 적극적 검사가 불가능한 미국의 현실을 지적했다. 의료진은 이 환자가 다수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싱가포르 다녀왔다는 점에서 코로나19 감염을 의심했다. 하지만 환자에게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할 수 없었다. 미국의 코로나19 확진 검사 시행 지침 상 호흡기 증세 환자가 최근 중국을 다녀왔거나 확진자와 밀접 접촉을 했다는 증거가 없을 경우 검사 대상이 아니기 때문이다. 진단검사가 가능한 의료기관도 제한적이다. 현재 미 전역에서 코로나19 진단검사가 가능한 곳은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를 제외하고 12개 지방 보건당국뿐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마저도 최종 확진자 판정은 CDC만 내릴 수 있다.

CDC가 미 지역사회로의 코로나19 확산 가능성을 강력 경고하고 나섰지만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이에 격분한 것으로 전해지면서 미국 사회의 코로나19 대응이 더 위축될 것이라는 우려도 나온다. WP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CDC의 과도한 경고가 투자자를 위축시킨다는 불만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일본도 코로나19 검사에서 소극적인 모습을 보이고 있다. 검사 기준이 까다로와 미국과 마찬가지로 검사 대상이 한정적이다. 일 코로나19 상담 및 진료 기준에 따르면 감기나 37.5도 이상의 발열이 4일(고령, 기저 질환자, 임산부는 2일) 이상 지속돼야 검사를 받을 수 있다. 중증 환자를 대상으로만 코로나19 검사가 실시되고 있는 셈이다. 현지에서는 일본 정부가 도쿄올림픽이라는 대형 국제행사를 앞두고 확진자 수가 늘고 있다는 모습을 국제사회에 보이지 않기 위해 소극적인 검사 지침을 유지하고 있다는 비판도 나온다.

스콧 고틀립 전 미국 식품의약국(FDA) 국장은 24일 트위터를 통해 “일본은 겨우 1500명 정도 검사했는데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승객을 빼고도 확진자가 146명이나 된다”며 “일본이 (바이러스의) 거대한 거점일 수 있다”고 우려했다. 이어 “한국 보건당국의 코로나19 보고는 매우 상세하다”며 “그들은 거의 2만명에 대한 검사를 실시했는데 상당한 진단 역량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호평했다. 미 시사주간지 타임의 스티븐 보로웍 서울 특파원은 같은 날 “한국의 빠른 코로나19 확진자 수 증가는 한국사회의 투명성과 개방성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이형민 기자 gilels@kmib.co.kr
0 0
저작권자 ⓒ 국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POP이슈]'장제원 아들' 노엘(장용준), 지난해 사회복...
[헤럴드POP=김지혜 기자]노엘/사진=인디고뮤직미래통합당 장제원 의원의 아들인 래퍼 노엘(본명 장용준)이 ...
심상정 대표, n번방 입법 촉구 1인...
심상정 정의당 대표가 31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관 앞에서 텔레...
호날두, 유벤투스 떠날까...임금 ...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크리스티아...
피겨에도 퍼진 코로나...84년 올림...
[OSEN=이인환 기자] 피겨계도 코로나를 피해가지는 못했다.러시...
사냐를 화나게 한 '작은 아이'..."...
[OSEN=이승우 기자] &ldquo로빈 반페르시가 아스날을 떠났을 때 ...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3월 31일 [화]

[출석부]
마운틴 블라스트
[포인트경매]
빽다방 금액상품권 5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