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이적 후 11호골' 홀란드, 멀티골 폭발하며 음바페와 맞대결서도 완승

OSEN | 2020.02.1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이승우 기자] '원더키드' 홀란드가 도르트문트 유니폼을 입고 치른 첫 번째 챔피언스리그 경기에서도 화력을 뽐내며 음바페와 대결에서 승리했다.


보루시아 도르트문트는 19일(한국시간) 새벽 독일 베스트팔렌주의 지그날 이두나 파크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16강 1차전서 파리 생제르맹(PSG)를 상대로 2-1 승리를 거뒀다. 도르트문트 유니폼을 입고 처음으로 UCL 경기를 소화한 홀란드는 이날 멀티골을 터뜨리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도르트문트는 PSG를 상대로 승리를 거두며 8강 진출에 유리한 고지를 점했다. PSG는 이날 패하긴 했으나 네이마르의 원정골로 2차전에서 희망을 가질 수 있게 됐다.


도르트문트는 3-4-3을 가동했다. 전방에 홀란드-산초-아자르가 나섰고, 중원에 찬-비첼이 지켰다. 좌우에 하키미와 게헤이루가 배치됐고, 피슈첵-훔멜스-자가두가 스리백을 구성했다. 골문은 뷔어키가 지켰다.


원정팀 PSG는 4-3-3으로 맞섰다. 음바페-네이마르-디마리아가 공격을 이끌었고, 베라티-마르퀴뇨스-게예가 중원을 구성했다. 쿠르자와-킴펨베-실바-뫼니에가 수비를 지켰다. 골키퍼는 나바스.


이날 주인공은 ‘원더키드’ 홀란드였다. 홀란드는 후반 25분 수비 맞고 굴절된 공을 놓치지 않고 밀어넣으며 선제골의 주인공이 됐다. 네이마르에 골을 허용했으나 홀란드는 곧바로 그림 같은 중거리 슈팅으로 팀의 2-1 리드를 가져왔다.


홀란드는 이날 멀티골로 유럽 축구에서 활약하는 선수 중 유일하게 이적 후 첫 7경기에서 두 자릿수 득점을 한 선수가 됐다. 홀란드는 지난 1월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를 떠나 독일 분데스리가의 도르트문트 유니폼을 입었다. 이후 출전 경기에서 연일 득점포를 가동하며 벌써 이적 후 11번째 골을 터뜨렸다. 리그 5경기에서 8골, 포칼컵에서 1골을 터뜨린 데 이어 UCL 토너먼트에서도 멀티골을 터뜨렸다.


이날 맞대결을 펼친 음바페를 상대로도 완벽한 승리를 거두며 자신의 존재감을 입증했다. 이날 음바페는 후반 30분 수비진을 뚫고 네이마르의 동점골을 어시스트를 기록했으나 팀의 패배를 막지는 못했다. /raul1649@osen.co.kr[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저작권자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미나미노, 코로나×경쟁자 영입↑에 궁지 몰릴라” ...
[스포탈코리아] 이현민 기자= 미나미노 타쿠미(25)의 리버풀 내 입지가 갈수록 위태...
영탁, '먼지가 되어'부터 '챔피언'...
[비즈엔터 윤준필 기자]▲영탁이 '챔피언'을 팬을 위해 불러줬다...
오늘·내일 21대 총선 사전투표......
Your browser does not support the video tag.[앵커]오늘(10일...
전북도, 코로나19 위기극복 위한 ...
[뉴트리션] 전북도가 다양한 뿌리기업 지원사업을...
바르사, 오나나 노린다... 슈테겐...
[스포탈코리아] 이현민 기자= FC바르셀로...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4월 10일 [금]

[출석부]
빽다방 앗!메리카노(Hot)
[포인트경매]
세븐일레븐 모바일 상품권 3,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