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SEA 4강] '60년 만에 金 도전' 베트남, 결승 진출!...캄보디아 4-0 격파

스포탈코리아 | 2019.12.0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60년 만에 정상 탈환에 도전하는 베트남 22세 이하(U-22) 대표팀이 캄보디아를 꺾고 결승에 진출했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은 7일 오후 9시(한국시간) 필리핀 마닐라 리잘 메모리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동남아시안게임 남자축구 준결승에서 캄보디아에 4-0 대승을 거뒀다. 결승에 진출한 베트남은 미얀마를 꺾고 올라온 인도네시아와 금메달을 두고 맞붙는다. B조 조별리그에서 만났을 때는 베트남이 인도네시아에 2-1로 승리한 바 있다.

베트남이 초반 점유율을 높여가며 캄보디아를 압박해갔다. 전반 5분 호앙득이 중거리 슈팅으로 포문을 열었다. 캄보디아가 거칠 게 나왔지만 베트남은 흔들리지 않았다. 더욱 날카롭게 공격을 퍼붓던 베트남이 선제골을 넣었다. 전반 20분 하득찐의 정확한 크로스를 띠엔링이 높이 뛰어 올라 머리로 밀어 넣었다.

베트남이 더욱 기세를 높였다. 전반 21분 띠엔링이 단독 돌파를 펼친 후 오른발 슈팅을 시도한 것이 골키퍼 정면으로 향했다. 추가골도 이어졌다. 전반 26분 하득찐이 빠른 스피드를 활용한 돌파를 통해 수비를 따돌렸고, 골키퍼와 일대일 상황에서 침착한 마무리로 골망을 흔들었다.

베트남은 전반 45분 부상당한 띠엔링을 불러들이고 반따이꾸이를 투입하며 첫 번째 교체카드를 소진했다. 베트남의 공격은 멈추지 않았다. 전반 47분 반따이꾸이의 크로스를 하득찐이 다이빙 헤더 슈팅으로 골문을 갈랐다.

베트남은 후반 13분 도흥중을 빼고 따인중을 투입하며 체력 안배를 하는 여유도 보였다. 변화에도 베트남의 화력은 여전했다. 후반 23분 코너킥 상황에서 하득찐이 감각적으로 돌려 놓은 공이 골문으로 빨려 들어갔다. 하득찐은 해트트릭을 기록, 8골로 대회 득점 공동 선두로 올라섰다.

남은 시간은 무의미했다. 베트남은 여유롭게 경기를 운영하면서 시간을 소비했다. 경기 종료 직전 페널티킥을 내줬지만 골키퍼가 방향을 정확히 읽었다. 결국 경기는 베트남의 4-0 완승으로 종료됐다. 결승에 진출한 베트남은 오는 10일 오후 9시 인도네시아와 금메달을 두고 최후의 결전을 펼친다.



사진=베트남축구협회, 뉴스1


0 0
저작권자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국책 은행 뚫렸다... 수출입은행서도 코로나 확진자 ...
[헤럴드경제=김성훈 기자] 한국수출입은행(수은)의 서울 여의도 본점에서도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송가인 ''코로나19 여파, 신곡 수...
[OSEN=연휘선 기자] 트로트 가수 송가인이 코로나19(COVID-19) ...
[TF초점] 방탄소년단, 미국 찍고 ...
21일 앨범 발매 후 미국 프로모션에 집중했던 방탄소년단이 국내...
[TF초점] 칸→아카데미→베를린, ...
홍상수 감독의 신작 '도망친 여자'는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 ...
엿새만에 3명→500명, 이탈리아 ‘...
이탈리아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27일...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2월 28일 [금]

[출석부]
죠스떡볶이 떡볶이
[포인트경매]
CU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