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대구 '코로나19' 확진자 가족 2명 모두 '음성' 판정

매일신문 | 2020.02.1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대구에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 19) 31번째 확진자가 발생한 18일 오후 방역요원들이 확진 환자의 아들 직장인 대구 성서산단 한 자동차부품 공장에서 긴급 소독을 하고 있다. 김태형 선임기자 thk@imaeil.com

대구 첫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 19) 확진자가 나온 가운데 아들과 남편 등 가족 2명은 18일 진단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날 아들이 다니는 성서산단 내 한 기업은 관련 인원 귀가 및 사업장 방역 조치를 취하는 등 긴급 대응했다.


대구시 따르면 31번 확진자와 함께 생활하는 아들과 남편 2명은 모두 자가격리된 상태로, 진담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는 등 특별한 의심 증상은 보이지 않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아들 A씨는 현재 성서산단 내 자동차부품회사 생산직으로 근무하고 있다. A씨는 지난 7일 교통사고로 입원한 31번 확진자의 병문안을 가면서 한 차례 접촉했다. A씨는 이날 오전 보건당국을 통해 감염 여부를 검사 받았다.


관련 소식이 전해지며 A씨의 회사는 A씨와 같은 라인 주간 근무자 출근을 정지시켰다. 아울러 전 임직원 마스크 착용, 전 공장 외부인 출입금지, 사내회의 일체 금지, 납품업체 마스크 착용 및 손소독제 사용 후 출입, 사용한 마스크 즉시 폐기 등의 조치를 취했다. 이날 오후 해당 공장 및 연구소 방역도 이뤄졌으며 대구경북에 산재한 자사 7개 사업장에 대해 26일까지 3차례에 걸쳐 방역소독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 회사 관계자는 "질병관리본부에서 배포한 대응 매뉴얼을 사전에 검토했고 사업장에 적용할 준비가 완료돼 있었다"며 "A씨 검사 결과가 음성으로 나왔지만 방역 등 관련조치는 그대로 유지할 예정이고 생산라인은 18일 야간부터 가동한다"고 밝혔다.

0 0
저작권자 ⓒ 매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임영웅, 8등신의 트로트 남신..출근길 빛낸 슈트핏
[스타뉴스 공미나 기자] 임영웅 /사진=임성균 기자트로트 가수 임영웅이 남다른 슈트핏을 뽐냈다.임영웅은 ...
유라, 볼륨감 넘치는 화보..소진 '...
[스타뉴스 여도경 인턴기자] /사진=유라 인스타그램그룹 걸스데...
3D 프린터로 의료장비 양산...'방...
Your browser does not support the video tag.[앵커]4차 산업...
전진서, '아빠 불륜녀' 한소희 보...
[비즈엔터 윤준필 기자]▲'부부의 세계' 한소희'부부의 세계' 전...
‘밤샘토론’ 박수현ㆍ이준석ㆍ정...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밤샘토론’ (사진제공=JTBC)‘밤샘토...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4월 11일 [토]

[출석부]
도서랜덤
[포인트경매]
굽네 고추 바사삭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