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대구 코로나19 확진자 아들 음성 판정에 자동차 부품업계 ``그나마 다행`` (1)

영남일보 | 2020.02.1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대구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것과 관련, 초긴장 상태에 빠졌던 대구 자동차 부품업계가 한숨을 돌렸다.

31번째 확진자의 아들 A씨가 코로나19 검사에서 '음성'으로 나왔기 때문이다. A씨는 대구의 한 자동차부품 업체 직원으로 근무하고 있다.

대구 자동차부품 업계는 A씨의 검사 결과가 나오기 전까지 긴장감을 감추지 못했다. A씨가 근무하는 회사의 경우 협력업체가 많아 자동차 부품 업계에 미치는 영향력이 큰 것으로 전해졌다.

대구의 한 자동차 부품 업계 관계자는 "A씨가 양성으로 나왔다면 A씨가 다니는 공장이 일시적으로 문을 닫아야 하는 상황에 몰렸을 수도 있다. 그렇게 되면 A씨가 근무하는 회사의 협력업체들도 큰 곤란을 겪을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A씨가 근무하는 회사도 '긴장의 하루'를 보냈다. A씨 어머니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소식을 듣자마자 전 임직원에게 관련 내용을 알리며 준수사항을 공지했다. 마스크 착용, 외부인 출입금지, 사내 회의 일체 금지, 납품업체 마스크 착용 및 손소독제 사용 후 출입, 사용한 마스크 즉각 폐기 지시를 내렸다. 대구에 위치한 공장의 방역 작업도 실시했다.

또다른 자동차부품 업계 관계자는 "가뜩이나 코로나19 사태로 대구 기업의 중국 공장 생산이 정상적으로 이뤄지지 않은 상황인데 A씨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면 지역 자동차 부품 업계는 물론 지역 경제 전체가 큰 위기를 맞았을 것"이라며 "중국 공장 생산 문제가 아직 해결되지 않았지만, A씨가 음성으로 나와 그나마 다행이다"라고 가슴을 쓸어내렸다.


 


/article/thumbnail.asp?thumb=2020021801010007632%2Ejpeg
18일 코로나19 31번째 확진자가 입원 중인 대구 서구 대구의료원 음압 병동이 통제돼 있다. 이현덕기자 lhd@yeongnam.com


서정혁기자 seo1900@yeongnam.com


0 0
저작권자 ⓒ 영남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밤샘토론’ 박수현ㆍ이준석ㆍ정혜선ㆍ허은아ㆍ김홍...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밤샘토론’ (사진제공=JTBC)‘밤샘토론’에 박수현 더불어민주당 후보, 이준석 ...
전진서, '아빠 불륜녀' 한소희 보...
[비즈엔터 윤준필 기자]▲'부부의 세계' 한소희'부부의 세계' 전...
3D 프린터로 의료장비 양산...'방...
Your browser does not support the video tag.[앵커]4차 산업...
“웨딩카 대신 경찰차” 결혼서약...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전 세계가 사회적 거리...
김정균♥정민경 부부, 6월 웨딩마...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모던 패밀리' 김정균-정민경(사진제공...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4월 11일 [토]

[출석부]
도서랜덤
[포인트경매]
굽네 고추 바사삭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