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는 이야기 > 고민·우울

엄마가 위내시경을 하시고 조직검사도 하셨어요. (1)

메이진 | 2011.11.13 | 신고
조회 : 2,611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오늘 엄마 모시고 병원에 종합검진 받으러 갔었답니다.

 

위 내시경을 하고 의사에게 검사 결과 받으러 같이 갔어요.

 

 

사진을 보여주시는데,

 

다른 곳 (식도, 십이지장 등..)은 이상이 없는데,

 

위가 울퉁불퉁하게 (제가 봐도 울퉁불퉁하게 우둘투둘한 모양이였어요)

 

되었더라구요..

 

엄마가 평소에 밥 양이 좀 많아요^^; 매운거 좋아하시고...

 

그래서 위염인가 생각했는데......

 

 

의사선생님이 좀 더 자세히 봐야될 것 같아서 조직을 뜯어서 조직검사 한다고 하시더라구요. ㅠㅠ

 

아...!

 

정말 전 마음이 쿵! 내려앉았어요.

 

 

몇년 전 울 아빠도 그렇게 해서 암인 것을 확인했고, 수술하셨거든요.

 

 

아....

 

자꾸 왜 재수없는 생각만 들까요?

 

 

아무일 없겠죠?

 

 

정말 아무일 없으면 좋겠어요.

 

ㅠ-ㅠ

2 0
태그엄마,위내시경,조직검사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오랜만에 연락하는 친구들과 어색해요 bunchart 58 0 2020.02.19
이거 우울증인가요..? xobrush 77 0 2020.02.19
이젠 나잇살인지 ㅜㅜ 프리랜사 79 0 2020.02.19
의심스러울때 어떻게 하세요??? 행복문영 83 0 2020.02.19
마스크 유통기한?? theyeon 102 0 2020.02.19
바람 좀 쐬고 싶네요 또나쓰 152 0 2020.02.19
적막한 지방 생활, , jkm08 259 0 2020.02.19
약 효과인건지 Honey79 189 0 2020.02.19
정말 속상해요 레알희선 158 0 2020.02.19
불안감에 짓눌려요ㅠ okcoupl 112 0 2020.02.18
우울과 불안을 극복한 제 방법 trapsus 112 0 2020.02.18
감기 걸렸을때 로뮤 107 0 2020.02.18
퇴근길 걱정되네요 soworld 133 0 2020.02.18
아이 핸드폰 구매 미루려고요 [1] 베일리7 221 2 2020.02.15
자다가 몇 번을 깨는지 몰라요 [1] 팡퐝 239 2 2020.02.15
핸드폰 온라인 구매 qkfka꽃 271 1 2020.02.13
귤을 너무 먹었나봐요 ㅎㅎ [1] 이뿐강아지 271 2 2020.02.13
  매일 술 마시는 남편 [1] 조조할인 362 2 2020.02.13
대체 어떻게 사는건지 궁금 인생고수 225 1 2020.02.13
생각은 많은데 정리가 안되는 인연인 189 0 2020.02.13
날 따뜻해지는건 좋은데 mslover 202 0 2020.02.13
나갔다 집에 들어오면 anahiem 291 0 2020.02.13
그냥 감기겠죠 ㅜㅜ [1] 딸기쵝오 414 0 2020.02.13
악몽을 꿔요 바람꽃 315 1 2020.02.13
머리 아파요 memc 295 1 2020.02.13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2월 20일 [목]

[출석부]
너구리 큰사발
[포인트경매]
명랑핫도그 모짜체다 핫도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