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는 이야기 > 고민·우울

조금 조심스러운 이야기... (1)

ivanhoe | 2019.08.13 | 신고
조회 : 340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정말 좀 조심스런 얘기긴 한데요,

분명 유부남이에요. 같은 팀이니 모를 수가 없죠.

회사 사람인데... 유부남이고 유부남이 아니고를 떠나서

굉장히 자기 일을 열심히 하는 모습이 굉장히 보기 좋아서

친하게 지냈으면 하는 마음이 들어서 제가 먼저 밥사달라~ 술사달라~

하긴 했었어요...

그런데 선을 자꾸 넘으시려는게 보인다고 해야하나...?

적당히 쳐 내야하는데, 제가 먼저 해놓은게 있으니, 시미치 떼기도 뭐하고...

이거 퇴사각이죠...? ㅠ

1 0
태그퇴사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성격급한 친정엄마 땜에 미쳐요 재철씨 49 0 2019.10.19
뱃살 심난 [1] 슈푸림 88 0 2019.10.19
돈벌기 쉽지 않네요~~ㅠ [1] xobrush 87 0 2019.10.19
두통 이명ㅠ 칠리박 83 0 2019.10.19
자기이익 lovekdy 92 0 2019.10.19
초심잃기....ㅠㅋ 그림처럼 96 0 2019.10.19
스피닝 많이 힘든가요? webi 113 0 2019.10.18
여자 턱 사각이면 보기 흉한거 맞죠? 사랑이랑 111 0 2019.10.18
피지가 너무 많아요 레네양 109 0 2019.10.18
살을 급하게 뺐더니 가슴이 쳐졌네요 [1] 미소장이 125 0 2019.10.18
면접 보러 가는데 안경 껴도 되나요 달려하나 106 0 2019.10.18
새벽시장 일이 힘드네요 제임스유 120 1 2019.10.18
결벽증 심합니다 루이베 75 0 2019.10.18
이거 호감인가요??? girlsday 115 1 2019.10.18
퇴근 후 학원을 3개나 다니게 됐어요 skymini 77 1 2019.10.18
결혼생활의 유지.. 고민되네요 루치아라 113 0 2019.10.18
단체 촬영이 있는데 얼굴에 뽀로지 났어요 여보야쿵 79 1 2019.10.18
자면서 핸드폰 보는 버릇 [1] vverys 144 2 2019.10.18
부서변경 신청 했어요 그러시마 104 1 2019.10.18
제가 기분 나쁘게 말한건가요? 플로란스 134 0 2019.10.18
  남의 이목이 너무 신경쓰여요 goya 169 0 2019.10.18
안쓰러운 친정엄마ㅠ 에스더유 161 0 2019.10.18
교회를 다니고 있습니다... [1] onlyyu 155 0 2019.10.18
바람부니 손발이 먼저 트네요 [1] 뉴리니 99 0 2019.10.17
혼수 문제... 심각해요 okyu 130 0 2019.10.17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10월 20일 [일]

[출석부]
롯데리아 양념감자
[포인트경매]
롯데리아 모바일금액권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