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는 이야기 > 고민·우울

조금 조심스러운 이야기... (1)

ivanhoe | 2019.08.13 | 신고
조회 : 218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정말 좀 조심스런 얘기긴 한데요,

분명 유부남이에요. 같은 팀이니 모를 수가 없죠.

회사 사람인데... 유부남이고 유부남이 아니고를 떠나서

굉장히 자기 일을 열심히 하는 모습이 굉장히 보기 좋아서

친하게 지냈으면 하는 마음이 들어서 제가 먼저 밥사달라~ 술사달라~

하긴 했었어요...

그런데 선을 자꾸 넘으시려는게 보인다고 해야하나...?

적당히 쳐 내야하는데, 제가 먼저 해놓은게 있으니, 시미치 떼기도 뭐하고...

이거 퇴사각이죠...? ㅠ

1 0
태그퇴사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어지러워서 병원에 갔더니ㅠ   은찌니 47 0 2019.08.20
딸한테 악담하는 친정엄마는 무슨 마음일까...   divagy 69 0 2019.08.20
구내염ㅠ 어제이시간 57 1 2019.08.19
밤낮이 바뀐 생활ㅠ [1] comu 122 1 2019.08.19
  이사가고 싶어요ㅠ [1] 미존개오 135 1 2019.08.18
머리카락 뽑기 장애... 마론인형 114 1 2019.08.18
이관염ㅠㅠ kkangjii 106 1 2019.08.18
지름신아 물러가라ㅠ 서영산 110 1 2019.08.16
힘들다... 파란대문 134 1 2019.08.16
현실이 힘든데 미래를 위해 견뎌야 할까요?... 칼춤 168 1 2019.08.16
의견 차이... muzima 196 1 2019.08.16
사람은 누구나 게으르다 셜리 164 1 2019.08.15
두피ㅠㅠㅠㅠ naroll 134 1 2019.08.15
친구가없어요 [2] 서울고구마 235 2 2019.08.15
반성하게 돼요 달콤메론 159 1 2019.08.14
깜빡 증상 에델라 143 2 2019.08.14
나이드니 상처도 덧나요 playnet 183 1 2019.08.14
날씨는 조금 시원해 졌는데... 라페니오스 184 1 2019.08.14
조금 조심스러운 이야기... [1] ivanhoe 219 1 2019.08.13
칼, 도마에 밴 생선 냄새 바람화원 177 1 2019.08.13
제가 누굴 만나도 맘에 안들어하시는 엄마 [1] 수퍼슈퍼 373 2 2019.08.12
연락 안받는 친구 건마이 206 2 2019.08.12
입안이 헐었어요 [1] armifrg 207 3 2019.08.12
가기 싫은데.. ㅜㅜ zmal12 162 1 2019.08.11
눈썹문신 마음에 안들어요 nnkimm 224 2 2019.08.11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8월 20일 [화]

[출석부]
그랜드 야쿠르트
[포인트경매]
맘스터치 싸이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