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는 이야기 > 고민·우울

미래가 암울합니다.

jsi905 | 2018.11.09 | 신고
조회 : 204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어렸을때부터 가정환경이 많이 좋지 않았어요.

부모님 두분다 계셨지만 한분은 그냥 없었다고 생각하면되고

어릴때부터 많이 아파서 수술도 많이 받았어요.

이제는 고등학교도 졸업할때가 다되가는데

뭘해야될지 대학은 갈 수 있을지도 모르겠고

뭘 잘하는지도 모르겠고...

1 0
태그#미래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경제적 이유로 임신을 못하겠어요   니에라 62 1 2018.11.17
삶에 의욕이 없어요 [1]  jbm94 74 1 2018.11.17
이혼남을 만나고 있어요 나는모나리자 80 1 2018.11.16
  제 생일엔 다들 아무 반응이 없네요 antrall 174 0 2018.11.16
머리카락 너무 빠져 고민 아오꼬우 157 0 2018.11.16
버린다고 버리는데도 coffeesh 90 0 2018.11.16
사고픈건 많은데 다 못사는 마음 루이열살 112 0 2018.11.16
감기 조심하세요 ㅠㅠ gny0828 127 0 2018.11.16
  나만 그런게 아니구나 라고 생각이 드네여.... 워니이잉 166 0 2018.11.15
그냥 떠나버리고 싶네요 어흥응 114 0 2018.11.15
엄마 때문에 짜증나요 hunju 100 0 2018.11.15
친정엄마, 시댁 모두 둘째를 강요하세요ㅠ devilh 143 0 2018.11.15
친구가 점점 없어지는거 같아요 ifelust 122 0 2018.11.15
매운 거 조심하세요. arok 115 0 2018.11.15
  심리상담을 받아볼까 싶어요 다이아수 224 0 2018.11.15
이혼한 분들 이혼 후 만족하시나요? 파파라쪼 193 1 2018.11.14
이직을 하고 싶은데 자신이 없어요 sweetmi 107 0 2018.11.14
  고데기하다가 데였는데... [1] 끌로만 174 0 2018.11.14
술마시면 잠 잘 오나요? 바나나라떼 117 0 2018.11.14
외벌이 경차한대 더 몰고 다니는거 어때요?... antoekvde 94 0 2018.11.14
뱃살 어찌 빼죠.ㅜㅜ 음밥 105 0 2018.11.14
  첫 출근 회사...너무 힘드네요 해피걸 257 0 2018.11.14
언니랑 저랑 둘다 결혼 생각이 없어요 플로란스 146 0 2018.11.14
친정엄마때문에 힘드네요 은찌니 117 1 2018.11.14
하 노트북 산 거 라임향수 167 1 2018.11.13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8년 11월 16일 [금]

[출석부]
CU 모바일 상품권 2천원권
[포인트경매]
빽다방 금액상품권 5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