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는 이야기 > 고민·우울

시아버님 생신 식사 메뉴 고민이에요. (2)

재키스타일 | 2018.05.16 | 신고
조회 : 132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며칠 뒤면 시아버님 생신이라 형제들 다 모여서 저녁식사

하기로 했거든요.

그래도 맏며느리라 왠지 먼저 추진해얄것만 같은 생각에

고민이 많네요.

아들한테 물어봐도 시큰둥하고 도움이 안돼요.

아버님이 입맛이 조금 까칠한 분이시라 메뉴 선정하는것도

쉽지 않네요.

 

2 0
태그생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우울증에 죽겠어요   성공하자아자 82 0 2018.05.24
아래층에서 담배피우는거 말해도 방송안해...   ohk0425 101 0 2018.05.24
아빠라는 사람이 도대체   ycggg 102 1 2018.05.24
모임 빠져도 될까요? 에브리포유 155 0 2018.05.23
이불빨래 쌓여만 가고 있어요 사랑뚜 157 0 2018.05.23
  친구들 결혼식 날짜 시간이 다 겹치네요 [1] kmijins 145 0 2018.05.23
스마트폰 종일 끼고 사는 친구 온양온천 144 0 2018.05.23
생리통 심한 분들 약 드시나요 leesrgngn 85 0 2018.05.23
벌레 공포증이요 은빛갈치 118 0 2018.05.23
입술이 너무 터서 립스틱 못발라요 [1] Himitu 141 1 2018.05.23
전기압력밥솥이 문제일까요. barista7 109 0 2018.05.23
  시댁과 같은 아파트 단지사는거 어떨까요. koinu 116 0 2018.05.23
외모가 이렇게 중요할 줄 몰랐네요 새쿰레몬 129 0 2018.05.23
저만 친하다 생각하는 걸까요.. [1] yoursofine 120 0 2018.05.23
자존감 바닥칠때 해야 하는 것들 [1] antraepfm 109 1 2018.05.23
  업무가 저랑 너무 안 맞아요 [1] ivanhoe 179 0 2018.05.23
감기 걸려 버렸네요 saerbre 150 0 2018.05.23
sns와 스마트폰에만 집중하느라 ㅜㅜ rdeer 184 1 2018.05.23
툭하면 나오는 방구요 junef 155 0 2018.05.23
  언제 갑자기 어찌될지 모르는 인생 고요하늘 251 1 2018.05.23
이제 볼 일 없는 사람 감자피자 156 1 2018.05.23
학생들 오토바이 과시에 깜짝 놀랬네요 poppyno 124 0 2018.05.23
말 쉽게 전달하는 사람들 singb 126 0 2018.05.22
피로는 꼭 술로 풀어야할까요. [1] 싱싱씽 131 0 2018.05.22
예비동서와의 관계 어색해요. [2] 퐁당퐁닥 169 1 2018.05.22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8년 5월 24일 [목]

[출석부]
비타500 180ML
[포인트경매]
빽다방 내가쏜다소세지빵야빵야(IC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