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는 이야기 > 고민·우울

저라면 어떻게 하실까요..? (1)

감동의살결 | 2018.05.16 | 신고
조회 : 289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지금 운좋게도 면접본 곳이 두곳에서 연락이 와서

서울에 있는곳은 세전 200만원정도 준다고 하고

부산에 있는 곳은 세전 170만원 정도 준다고 하네요.

어느곳을 가던 자취를 하긴 해야하는데

저는 본가가 경상도라서부산이 더 가깝긴해요 ㅠㅠ

집값도 서울이 더 비쌀거같기도하고.. 어떻게 하는게 좋을까요?

1 0
태그#취업 #직장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피부관리 받고 싶어요.   바닐라쿠키 16 0 2018.08.16
  고데기 흉터 때문에 고민인데요 ㅠㅠ [1]  볼빨간갱년기 84 1 2018.08.16
바쁘시더라도 꼭좀 읽어주세요. 남동생이 ... 핑크브랜드 89 0 2018.08.15
동성한테 번호를 따였는데...요? 토갱이야 156 1 2018.08.15
취업해도 비교하게 되네요 수리수리야 121 1 2018.08.15
초보주부 입니다. 설거지를 몇번안해봤어요... [1] 그러시마 186 1 2018.08.15
복숭아 깎다 다쳤어요.ㅜㅜ [1] taeho 99 1 2018.08.14
  돈 쓸데 참 없어요. [1] 귀염돋는 205 2 2018.08.14
생산직이면 싫으신가요..? jslee8166 164 1 2018.08.14
우울한 학창시절 윤리사랑 116 0 2018.08.13
이거.. 당연히 안되는거죠? [1] 5rpm2 177 0 2018.08.13
  이제 하반기 채용시즌인데 우울하다 아롱아롱 176 1 2018.08.12
가스렌지 후드 청소 두부한모 244 1 2018.08.12
제 차로 출퇴근 같이 하는데 mslover 191 1 2018.08.11
여유없는 삶.. ㅜㅜ 귀염돋는 158 1 2018.08.10
  전기요금 엄청 나올듯요 [2] sweetha 211 2 2018.08.10
눈썹 문신하면 편할까요. ayukawa0 205 1 2018.08.10
바퀴벌레 싫어요.ㅠㅠ 흔한남자 191 1 2018.08.10
너무 서러워요 ranoo 193 2 2018.08.09
  주말마다 PC방에서 밤새는 동생 poppyyes 231 2 2018.08.09
동생이 자꾸 돈을 훔치는거 같아요. [1] luminance 235 2 2018.08.09
대놓고 수당 요구하는 알바 아줌마 [1] acacia3 186 1 2018.08.09
동물들 상황 tv로 봤는데요 치즈빠니니 242 1 2018.08.09
이제 보니 돈이 다인 세상이에요 JISUNi 215 1 2018.08.09
30 넘게 먹고 집에서 밥만축내는 오빠 v냥냥이v 234 2 2018.08.08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8년 8월 16일 [목]

[출석부]
파라바게트 아메리카노
[포인트경매]
파리바게뜨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