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는 이야기 > 감동

나의 고민을 자신의 고민처럼.. (2)

완전사랑 | 2019.09.18 | 신고
조회 : 515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최근에 알게된 분인데,

근래에 고민되는게 있어서 상담도 받아볼겸

속 마음도 좀 털어놓을겸 해서 만났었는데..

두시간 세시간이고 자신의 일처럼

같이 걱정해주고 고민해주고 신경써주시고 해서

얼마나 감사하던지...

멀리 있는 가족보다 가까운 내 이웃이

진짜 형제자매보다 더 돈독할 수 있다는 말이 있는데...

정말 그 말이 맞는 얘기인가 보다... 싶더라구요...

한동안 사람에게 받은 상처가 많이 있어서

누구 대하는 것도 어렵고...

낯가림도 심한 편이라 사람 새로 사귀는거 항상

겁내하고 그랬었는데, 그분 만나고 나니

뭔가 답답한 것이 확 해소되는 듯한... 

느낌이 들더라구요..

그래서 정신과 상담같은게 중요한 것 같아요

물론 그것도 만나는 사람 나름일 수도 있겠지만

내가 위태로운 상황일때 나를 잡아줄 수 있는

누군가가 있다는 것이 이렇게 감사할줄은...

이젠 제가 누군가에게 그런 사람이 되어주어야 겠다

생각이 들더라구요...

2 0
태그고민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환자와 간호사 [2] nspicy 438 3 2019.10.25
노동보다 봉사 [1] hiphopcall 410 3 2019.10.24
경비아저씨^^ [1] uricachoi 417 1 2019.10.20
자기의 일처럼 기뻐해주는 지인 맑은햇살 450 2 2019.10.18
감사한 일...ㅎ armifrg 439 3 2019.10.17
행복합니다. [1] 이상하다 286 2 2019.10.17
  주문 실수 넘치는 식당 [3]  henri 836 4 2019.10.02
예비군 불참자를 체포한 경찰의 행동 [8]  hoonis 1,004 4 2019.09.23
나의 고민을 자신의 고민처럼.. [2] 완전사랑 519 2 2019.09.18
  한 먹방 BJ가 추석을 보내는법 [8]  센스쟁이 910 1 2019.09.17
  입학은 꼴찌로 했지만, 졸업은 1등으로 하... [1]  은한금한 648 3 2019.09.05
환절기네요. [1] 김길중 521 0 2019.08.29
엄마의 눈물... [3] poppy80 759 3 2019.07.30
늦은시간 아기를 살려낸 경찰들 [3]  woorinn 745 0 2019.07.24
  결식아동 돕는 파스타집의 선한 영향력 [3]  risarang 1,229 0 2019.07.23
선한 영향력의 진짜 파스타의 근황 [1]  홍가차 806 1 2019.07.23
11살짜리 꼬마 영웅! [2]  무라카미하루 765 1 2019.07.22
잠깐이면 모두가 행복해집니다. [2] 프리허리 673 3 2019.07.22
  4명에게 장기기증하고 떠난 4살 소녀... [1]  빠른생활 623 0 2019.07.20
할머니와 경찰관의 따뜻한 동행 [3]  쿨민트 755 4 2019.07.16
이런일이 가능하기도 하네요... [1] 흔한남자 764 0 2019.07.16
Shawn Mendes와 Camila Cabello "Senorita"... [1] lisianthus7 750 2 2019.07.15
억만장자의 비밀장부 [2]  풍의언덕 719 2 2019.07.14
  아이들과 함께 저금통 기부...^^ [4] zeze5 955 5 2019.07.11
매일 아이가 저에게 하는 말 [2] 멋있는하늘 851 4 2019.07.11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12월 6일 [금]

[출석부]
너구리 큰사발
[포인트경매]
뚜레쥬르 3000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