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좋은 글귀 > 슬픔 글귀

dscha04 | 2018.12.06 | 신고
조회 : 381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light-2156209__340.jpg

 
 
 
 
가슴에 별을 간직한 사람은
어둠 속에서 길을 잃지 않는다
소멸하는 빛 흐느끼고
별이 낡은 구두를 벗어 놓는다
절대 고독, 허공에 한 획 긋는다
별을 삼킨 강 뒤척인다
가슴에서 별이 빠져나간 사람은
어둠 속에서 절벽을 만난다

0 0
태그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마음눈   비갠오후 82 0 2018.12.17
낙엽   real멘토 65 0 2018.12.17
장화 같은 몸   김보영 51 0 2018.12.17
  dscha04 386 0 2018.12.06
내가 셋인 밤   글로벌76 224 0 2018.12.06
장마   arinyuk 280 0 2018.12.06
성공하겠다는 자신의 결심   ntree 353 0 2018.12.03
사랑은 홍역과 같다   stalks 286 0 2018.12.03
가을길   eemilii 702 1 2018.11.22
나무가 그랬다   베르사이 308 0 2018.11.22
  머시멜로우 335 0 2018.11.20
신발   씨크걸 1,131 1 2018.11.12
버스 창 밖   절간미녀 363 0 2018.11.12
물수제비 뜨는 날   thestory 510 1 2018.11.10
바람의 뼈   lucy86 382 0 2018.11.10
허공이 아팠을까   ksalys 313 0 2018.11.10
비가 온다   wildgirls 371 0 2018.11.08
참나무   allastar 353 0 2018.11.08
여백   대박왕건이 376 0 2018.11.08
번역해다오   이쁘자나 362 0 2018.11.07
남북상징어사전   잔털맨 526 0 2018.10.29
길을 가며   Bravona 424 0 2018.10.28
강에게 미안하다   rakoon 494 0 2018.10.26
그 사람을 놓지 못해서가 아니라   antoekv 473 0 2018.10.26
나 같은 존재는 벌써 잊은 채   구아바 485 0 2018.10.25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8년 12월 18일 [화]

[출석부]
맥앤치즈 플랫브레드
[포인트경매]
파리바게뜨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