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좋은 글귀 > 좋은글 좋은시

몸은 전셋집이다

pprc | 2019.12.06 | 신고
조회 : 463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몸은 전셋집이다.

임대 기간이 다 되면 돌려줘야 한다.

그때 하자보수는 필수


몸은 무엇일까?

몸은 당신이 사는 집이다.

지식이나 영혼도,

건강한 몸 안에 있을 때 가치가 있다.

몸이 아프거나 무너지면, 별 소용이 없다.

집이 망가지면, 집은 짐이 된다.


소설가 박완서씨는

노년에 이렇게 말했다.


“젊었을 적의 내 몸은 나하고

가장 친하고, 만만한 벗이더니,

나이 들면서 차차

내 몸은 나에게 삐치기 시작했고,

늘그막의 내 몸은

내가 한평생 모시고 길들여온,

나의 가장 무서운 상전이 되었다.”


정말 맞는 말이다.

몸만이 현재다.

생각은 과거와 미래를 왔다 갔다 한다.

하지만, 몸은 늘 현재에 머문다.

현재의 몸만큼 중요한 것은 없다.

그렇기 때문에 몸은 늘 모든 것에 우선한다.


‘몸이 곧 당신이다.’

몸을 돌보는 것은

자신을 위한 일인 동시에 남을 위한 일이다.


그런 면에서 몸을 관리하지 않고

방치하는 것은 무책임한 일이다.

이어 주변에 민폐를 끼친다.


몸을 돌보면, 몸도 당신을 돌본다.

하지만 몸을 돌보지 않으면,

몸은 반란을 일으킨다.



- 박완서 -

 

 

몸은 전셋집이다.jpg

1 0
태그몸은 전셋집이다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위로받고 싶은 날이 있다   지연바라기 101 0 2020.01.25
열심히 살아가는 모습 홍빈민호 166 0 2020.01.20
아침에 생각나는 것들   danjuu 296 1 2020.01.18
이훤시인의 시   risarang 191 0 2020.01.17
《어떻게 살아야 할지 막막한 너에게》 중...   홈파티 216 0 2020.01.17
오늘 갑자기 보인 명언 빠른생활 153 0 2020.01.17
온전한 사람   aoii34 252 0 2020.01.16
햇살을 맞으며 걷고 싶다   babsu 306 0 2020.01.16
멋진 아침   왕곰팅이 216 0 2020.01.16
오늘만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forlife 328 0 2020.01.16
오래보아야 사랑스럽다 초파초파초파 256 0 2020.01.15
1월에는 우리 이렇게 살아요   선악과 219 0 2020.01.15
가끔 듣고 싶은 말 [1]  머시멜로우 396 0 2020.01.13
새해 선물 다섯통을 드립니다. charmyj2 334 0 2020.01.13
끝나지 않는 투쟁 [1] 홍빈민호 316 0 2020.01.13
행운의 황금 열쇠 받으세요   카이루 336 0 2020.01.12
꿈과 소망으로 아름다운 하루 danjuu 385 1 2020.01.11
외로움은....   샹샹샹 332 1 2020.01.10
사랑하는 마음으로 오늘을 살자 [1]  바나나초코 620 2 2020.01.10
1월에 꿈꾸는 사랑   jsi905 422 1 2020.01.09
그런 친구하나 있었으면 좋겠네 [1]  dzzang 410 1 2020.01.09
지는 것이 이기는 것 홍빈민호 327 2 2020.01.07
우리나라 소리꾼들의 명언   temiya 436 1 2020.01.06
너는 아름답다 초파초파초파 482 1 2020.01.05
정말 아름다운 만남은...   운명의장난 503 1 2020.01.05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월 26일 [일]

[출석부]
죠스떡볶이 1인분
[포인트경매]
굽네 고추 바사삭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