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좋은 글귀 > 좋은글 좋은시

여행지에서/김재진

도리꿍 | 2018.04.16 | 신고
조회 : 194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daum_net_20180416_001248.jpg

여행지에서/김재진

 

 

 

 

사람들이 지나가고 또 지나갔어요.
아무도 만난 사람은 없어요.
이 도시에선 아무도 아는 사람이 없으니까요.
방심한 마음으로 기다렸을 뿐이지요.
멀리서 누군가 손 흔들면
나도 발돋움하며 따라서 손 흔들었어요.
아는 사람은 아니었어요.
기다리는 동안 어느새 동화책 한권을 다 읽었어요.
동화처럼 살고 싶어요. 아니면 영화처럼
아무도 오지 않더라도 그저 나무처럼 서 있으며
누군가를 기다리고 싶어요.
어디선가 지금 기차가 지나가고
영화관 속에선 깔깔 거리며 웃고 있는 사람도 있을 거예요.
배낭위에 걸터 앉아 나를 보는 사람이 있어요.
그도 어딘가를 여행하고 있는 모양이군요.
여행이란 다 그래요.
사실은 기다리는 연습인걸요.
기다리는 동안 그저 우두커니
스스로를 보는 거죠.
내가 나를 기다린단 말 우습나요?
언젠가 알게 될거예요. 머지 않은 훗 날
누군가를 기다리며 당신도
아는 사람 하나 없는 어딘가에서
당신을 들여다보게 될거예요.

 

 

 

 

 

 

*출처: 김재진 시집 '연어가 돌아올 때'

 

 

0 0
태그김재진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언제 어디서나 내편이 되어주는 친구가 있...    보리영 29 0 2018.04.23
당신은 어떤 점 때문에 힘들어 하시는가요?...    구러빙 37 0 2018.04.23
금이 간 종    pinut 72 0 2018.04.23
천재   태봉씨 44 0 2018.04.22
갈까 말까 할 때는 가라   순수보이77 58 0 2018.04.22
하고 싶은 일   프리허리 84 0 2018.04.22
민들레   낙시 70 0 2018.04.22
좋지 않은 기억   zlsxm20 51 0 2018.04.21
  누군가 공감해 주는 것보다 더 달콤한 일은...   narang2 128 0 2018.04.20
나 태어났어요. /다니카와 &#49804타로 도리꿍 99 0 2018.04.20
언젠가 사라질 것들   카릴린 130 0 2018.04.18
내일 만날 사람 [1]  냉정과열정사 228 0 2018.04.17
여행지에서/김재진   도리꿍 196 0 2018.04.16
구도자에게 보낸 편지   스윗젤리 112 0 2018.04.15
뭔가를 하든 [1]  shilljin 110 0 2018.04.15
풍요로운 삶 [1]  anahiem 171 1 2018.04.14
인과의 법   yu혜주 168 1 2018.04.13
살아줘서 고마워요.   querencia 115 0 2018.04.13
세상을 보는데는 두가지 방법이 있다.   하룻강아지 195 1 2018.04.13
내 마음속 목소리를 들어야 한다.   권수정 175 0 2018.04.12
아무 문제도 갖고 있지 않은 사람   사랑해사랑해 111 0 2018.04.11
떨어지고 있으니까 하늘을 향해   미국코짱 142 1 2018.04.11
장진성 시인 시모음 도리꿍 127 0 2018.04.11
시멘트/유용주 도리꿍 129 1 2018.04.11
반드시 미래에 그 일이 이루어진다   sswoo 139 1 2018.04.11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8년 4월 23일 [월]

[출석부]
[GS25] 2천원권 기프티콘
[포인트경매]
컬쳐랜드 온라인상품권(10,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