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랑 이야기 > 시월드

시아버지한테 너무 막대하시는 시어머니

아름드려 | 2018.10.11 | 신고
조회 : 400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심하게 싸우는건 못봤는데.
진짜 너무 막말하시고 그런데 제가 민망하네요
이걸 남편한테 얘기 해보면 싸움날까봐 말도 못하겠구요
그래서 가기가 싫어지네요.  시댁에 가도 금방
나오고 싶어서 안절부절합니다

1 0
태그 시아버지한테 너무 막대하시는 시어머니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짜증나요. 김마릿 101 0 2019.02.16
형님한테는 미안하지만 몰래 버렸어요 flysy 109 0 2019.02.15
지금 다이어트 중입니다. meronghi 84 0 2019.02.15
신랑 동생은 방구대마왕 이에요 ndsey 90 0 2019.02.15
취미로 인형 만드는데 시누가 자꾸 가져가네요 aoiiee 89 0 2019.02.15
친정엄마네서 반찬 가져오라네요 돌비비 110 0 2019.02.15
형님네 아이가 우리 아이를 때렸어요 aneruby 90 0 2019.02.15
임신 5개월차 인데 입맛이 항상 도네요~ 열정의시대 86 0 2019.02.15
시어머니의 변덕에 미칠꺼 같아요 ataligo 92 0 2019.02.15
요구르트 파는 친정엄마를 시댁이 무시하네요 핸시보이 77 0 2019.02.15
아이를 시댁에서 봐주기로 했어요 지못미 89 0 2019.02.15
이번 설에 시댁에 가질 못했어요 purity1 85 0 2019.02.15
시어머님 한테 선물 받았어요 하늘이구름이 106 0 2019.02.15
명절이후로 이혼이 증가 한다고 그러죠 베르사이 84 0 2019.02.15
친정엄마랑 시엄마랑 생일이 같습니다 qkfka꽃 70 0 2019.02.15
돈꿔달라는 시댁 마리우 79 0 2019.02.15
담달에 가족여행을 갑니다 그런데 가기 싫어요 nbaab 93 0 2019.02.15
제 동생보다 아가씨랑 더 친해요 ㅋㅋㅋㅋㅋ hunju 92 0 2019.02.15
아들 자랑이 끝이 없습니다 oig121 132 0 2019.02.14
유산문제로 가족싸움 났네요 OneMoreDream 114 0 2019.02.14
워킹맘입니다. 쉬고 싶어요 udavin85 148 0 2019.02.14
아버님 흰 머리카락을 저더러 뽑아달래요 손베다 97 0 2019.02.14
선물 더 챙겨야 할까요? 사랑조아 82 0 2019.02.14
동서와 차별을 하십니다. 북치는소년 88 0 2019.02.14
신랑 큰형이 요번에 결혼을 했어요 [1] autolog 108 0 2019.02.14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2월 17일 [일]

[출석부]
옛날우동
[포인트경매]
스타벅스 시그니처 핫 초콜릿 Tal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