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랑 이야기 > 시월드

시부모 모신다는 게 참 힘들죠

h2ohee | 2018.07.12 | 신고
조회 : 591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여유가 있던 없던 진심으로 시부모 모시는 며느리는 별로 없더라고요

재력이 있는 지인이 한집도 아닌 같은 건물에서어머님을 모시고 사는데 그래도 와이프 

눈치보여서  가사 도우미에 친정 부모님 아파트 및 형제들 까지 도와줘도  힘들다고 주말 마다

산악회 나가서 남자들 만나고 다니더군요

자긴 그렇게 하는게 돌파구라면서...

다가진거 같은 선배지만 막장같은 와이프랑

사는 모습을 보니 안쓰럽더군요

0 0
태그 시부모 모신다는 게 참 힘들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자꾸 음식 싸주는 시어머니 ㅠㅠ 곰빵 28 0 2018.09.26
  명절 스트레스 받지 마세요 appleisa11 94 0 2018.09.25
  명절엔 여자만 일해요? secreton 119 0 2018.09.25
  명절 선물 토갱이야 103 0 2018.09.24
  시댁만 가면 남편이 달라져요 ㅋㅋ 문학전집 107 0 2018.09.24
  남친과의 대화 어이가 없네요 [1] miny03 241 2 2018.09.22
  시누이 이사한다는데 ㅠㅠ 베일리숲 237 1 2018.09.20
  명절 전날 시댁서 자래요. toy03 240 2 2018.09.20
  명절에 대놓고 밥먹자 하시네요 kaos 247 1 2018.09.20
  종교 문제로 갈등이네요 고민만땅 295 3 2018.09.19
  명절에 뭐 사갖고 가시나요. kevina 223 1 2018.09.19
  시댁에만 가면 성격이.. divagy 219 1 2018.09.19
  시어머니가 부담스러워요 이브닝파티 308 2 2018.09.15
  하루 정도 자면 그걸로 된 거 아닌가.. [3] sweetbrandy 505 4 2018.09.14
  아들한테 너무 집착해요 nyuna 386 2 2018.09.14
    맨날 생선만 주시는 시어머니 슬슬짜증나요 작지않은새 458 2 2018.09.14
  제가 양보해야 하는 상황인가요? [1] qqlsdl 366 2 2018.09.12
  도련님만 챙기는 시아버지가 이해가 안되요 파란대문 296 1 2018.09.12
  얄미운 시누이 ㅠㅠ 전화와서 맨날 참견해요 [1] mouni 397 0 2018.09.12
  추석땐 그냥 쉬고 싶어요 ㅠㅠ [1] magiccard 470 1 2018.09.11
  살짝 고민중 [1] MAwe 351 1 2018.09.11
  명절준비 장보기요 pianorock 338 1 2018.09.10
    시댁 매일 가요 ㅎㅎ [1] alicegang 585 2 2018.09.10
  애 데리고 갔더니 하시는 말씀 antra20 336 0 2018.09.10
  시댁이 정말 싫어요 코오크 432 0 2018.09.08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8년 9월 26일 [수]

[출석부]
핫식스 250ml
[포인트경매]
GS25 모바일금액 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