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랑 이야기 > 시월드

더이상 상처받기 싫어요 (1)

sypjsj | 2018.05.15 | 신고 best
조회 : 724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저희 시댁은 다들 생각없이 직설적으로

내뱉는 사람들이라 소심한 저에겐 많은 상처가 됐었어요

지금은 처음보다 멘탈이 강해지고 그래서 

저두 이제 착한척 그만하고 하고싶은 말은 하려고 해요ㅋㅋ

안그럼 제가 병나서ㅜㅜ

1 0
태그 더이상 상처받기 싫어요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고마운 시어머니 고구마떼 220 2 2018.08.12
  여행을 얘기하고 가야 하나요? 노일희일비 169 1 2018.08.11
    이번에도 생일 챙겨 주시네요 가을타기 331 1 2018.08.10
  얼마전에 시댁으로 형님네하고 다 같이 모였어... 수린이 215 0 2018.08.10
  반찬 챙겨 주시는 게 스트레스예요 [1] 아기둘리 258 1 2018.08.08
    배려가 너무 없는 시댁 [1] 유제닌 703 1 2018.08.08
  결혼전 반려묘랑 저랑 둘이 원룸에서 살았어요... rmont 334 1 2018.08.06
  제가 전화 안 받으면.. [1] fromyj 281 2 2018.08.04
  휴가를 시댁으로 왔어요 [1] cinewriter 302 2 2018.08.04
    카톡 사진이 별것도 아닌데 ㅋㅋ emsck 443 0 2018.08.03
  착한 며느리는 이제 끝이에요 [1] woorinn 375 1 2018.08.03
  시어머니께서 아이를 너무 보고 싶어하시네요 아자븅 327 1 2018.08.02
  콩국물 주셨네요. 비온뒤맑음 550 1 2018.08.01
  교회 강요 어쩔까요.. [2] 데스까 403 0 2018.07.31
  시아버님 덕에 소고기 먹었어요.ㅋ 밀리밀리 311 2 2018.07.31
  식구들 만날 때요~ [1] veluc 314 0 2018.07.31
  보통 양가 집안에 용돈 얼마씩 드리세요? [4] park70 526 1 2018.07.31
  얼마전에 시고모님들 5명을 만났는데 [2] leelho 361 1 2018.07.31
  점심때 놀러가면 저녁까지 먹고가라고하는데 [3] 사랑해사랑해 353 1 2018.07.31
  형님과 사이가 안 좋아요 [1] 의견일치 325 1 2018.07.31
  첫생신 안 찾아뵈어도 될까요? [2] 콘쉐이크 393 1 2018.07.30
  시댁에서 음식점을 하고 계세요. [1] memc 395 1 2018.07.30
    뭔놈의 제사가 그렇게 많은지 [1] dyyyy 920 2 2018.07.29
  별일이예요. winky530 301 0 2018.07.28
  시아버지께서 모임을 시골에서 하세요 [2] 쇼밀 472 1 2018.07.28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8년 8월 16일 [목]

[출석부]
파라바게트 아메리카노
[포인트경매]
파리바게뜨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