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랑 이야기 > 시월드

시댁에 할말 하는 게 이상한가요?

내맘나도몰라 | 2018.03.13 | 신고
조회 : 1,088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싫으면 싫단말 안하고,

돌려서 남편통해 이야기하고

일단 예예 해서 시부모님 심기 건드리면 안되는건가요?

남친이 너무 답답해요 

제가 나는 싫으면 싫다고 얘기할거라고 하니까

충격적으로 생각하네요

0 2
태그 시댁에 할말 하는 게 이상한가요?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돈벌어 오라고 내몰리는 상황이에요 gongray 30 0 2019.03.23
시댁이 좀 문제가 많아요 suaves 88 0 2019.03.23
주말에 제사가 있어요. 귀요미코 80 0 2019.03.22
시어머니 생신 식사 어디로 해야 할까요? ilovekn 106 0 2019.03.22
남편 전부인한테 한대 맞았어요 찌후니 122 0 2019.03.22
신랑 형제는 5남매 입니다 시끄렁 110 0 2019.03.22
작은동서가 좀 아펐는데 그 뒤로 너무 예민하네... [1] 탱탱오아 149 0 2019.03.22
어머니가 삐시신거 같아요 [1] 강째 104 0 2019.03.22
신랑이랑 싸우는 날이면 시댁에서 전화가 옵니... [1] lmz0g 125 0 2019.03.22
여행 다니기 바쁘신 시댁땜에 저만 죽어나요 paulge 92 0 2019.03.21
가만생각하니 기분이 나빠요. d0224 89 0 2019.03.21
미리 말하면 안되는지 [1] 그날이후 174 0 2019.03.21
매주 오라고 난리인 시어머니 kisslife 177 0 2019.03.17
  형님이 자기 아이들 입히던 옷을 줬어요 [3] 아이러브쏘 902 1 2019.03.13
아버님이 용돈 주셨어요~~ 라임레몬 261 0 2019.03.13
청소기 바꿨는데 어머니가 보시더니 자기네꺼로... [3] 마이엔젤 478 3 2019.03.13
전화 잘 안한다고 야단입니다 NTOP 309 1 2019.03.13
집에서 일을 하고 있어요 okebari 223 0 2019.03.13
신랑 옷을 다리다가... 여자 물건 나왔네여 [1] woodcc 396 2 2019.03.13
클래식 전공하신 어머님 사채도사 218 0 2019.03.13
결혼할때 아무 것도 하지마라 하셔놓고는 딴말... aoii565 292 1 2019.03.13
시누이 땜에 성질 버릴꺼 같아요 0503kys 212 0 2019.03.13
어머니가 울면서 전화 오셨어여... scribble 246 1 2019.03.13
껌을 좋아하는데 씹지 말래요 천박하다구요 화이트데블 190 0 2019.03.13
속상해서 병 난거 같아요 allastar 190 0 2019.03.13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3월 23일 [토]

[출석부]
도서랜덤
[포인트경매]
CU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