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랑 이야기 > 시월드

제 생일은 챙기지 않던 남편이.. (2)

pianorock | 2018.01.08 | 신고
조회 : 1,343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평소보다 카드 값이 나와서 조회하던중

또 게임 현질인줄 알고 물어봤더니

누나 생일이라고 쿠폰 보냈다네요...

그 얼마가지고 뭐라 하는거 쪼잔하지만...

누나 생일 전에 결혼 후 첫생일인데 

며느리, 올케 생일인 제 생일은 

아무도 챙기지도 않더니...ㅠㅜ 서럽네요.


2 0
태그 제 생일은 챙기지 않던 남편이..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남친과의 대화 어이가 없네요 [2] miny03 190 2 2018.09.22
  시누이 이사한다는데 ㅠㅠ [1] 베일리숲 195 1 2018.09.20
  명절 전날 시댁서 자래요. [1] toy03 205 2 2018.09.20
  명절에 대놓고 밥먹자 하시네요 [1] kaos 217 1 2018.09.20
  종교 문제로 갈등이네요 [1] 고민만땅 257 3 2018.09.19
  명절에 뭐 사갖고 가시나요. [1] kevina 188 1 2018.09.19
  시댁에만 가면 성격이.. [1] divagy 193 1 2018.09.19
  시어머니가 부담스러워요 [1] 이브닝파티 281 2 2018.09.15
  하루 정도 자면 그걸로 된 거 아닌가.. [4] sweetbrandy 447 4 2018.09.14
  아들한테 너무 집착해요 [1] nyuna 357 2 2018.09.14
    맨날 생선만 주시는 시어머니 슬슬짜증나요 [1] 작지않은새 410 2 2018.09.14
  제가 양보해야 하는 상황인가요? [1] qqlsdl 310 2 2018.09.12
  도련님만 챙기는 시아버지가 이해가 안되요 [1] 파란대문 269 1 2018.09.12
  얄미운 시누이 ㅠㅠ 전화와서 맨날 참견해요 [1] mouni 365 0 2018.09.12
  추석땐 그냥 쉬고 싶어요 ㅠㅠ [1] magiccard 438 1 2018.09.11
  살짝 고민중 [1] MAwe 327 1 2018.09.11
  명절준비 장보기요 pianorock 306 1 2018.09.10
    시댁 매일 가요 ㅎㅎ [1] alicegang 528 2 2018.09.10
  애 데리고 갔더니 하시는 말씀 antra20 314 0 2018.09.10
  시댁이 정말 싫어요 코오크 398 0 2018.09.08
  아들 자랑하는 시어머니 싫어요 antradof 432 0 2018.09.07
    매달 대놓고 용돈 달라는 시아버지 때문에 미치... [2] 마닐라라떼 524 1 2018.09.06
  시댁에 강아지3마리가 있습니다 [2] seine 452 2 2018.09.06
  시아버지 음주흡연으로 인해 가족싸움이 잦네요... [2] 두부한모 1,088 2 2018.09.06
  시댁에 안 가도 될까요? 판다꼼 383 0 2018.09.06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8년 9월 23일 [일]

[출석부]
딸기마카롱+아메리카노(HOT)
[포인트경매]
맥심 모카골드 믹스 20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