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랑 이야기 > 시월드

시누가 너무 얄미워요 (4)

wls4060 | 2017.04.13 | 신고 best
조회 : 1,888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시누는 친정에 오면(저에게는 시집이죠)

본인이 시아버님 생신에 미역국을 끓였다는 둥

갈비를 해갔다, 잡채를 해갔다..

뭐 이런식으로 얼마나 잘하지는 어필해요

근데 이게 그냥 말하는 게 아니라

저 들으라는 식으로..

시누가 그렇게 한다고 해서

제가 그렇게 할 필요는 없잖아요

자꾸 도 넘게 저러니까 꼴보기 싫어요

1 0
태그 시누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시자가 붙으면 진짜 어쩔 수 없나 봐요. marielove 39 1 2017.11.21
  횟수 방문 161 0 2017.11.20
  식성 대기 127 0 2017.11.20
  분가 분가 110 0 2017.11.20
  주말마다 시댁 155 0 2017.11.20
  시댁의 잔소리 잔솕 177 0 2017.11.20
  시댁에서 자꾸 오래요 딸기춥파춥스 268 1 2017.11.20
  집안 다 뒤져 보시는 시어머니 ㅜㅜ osan2 191 0 2017.11.20
  시댁서 좀 간섭이 심한 편이에요 [1] 완소녀2 299 2 2017.11.19
  시댁 김치가 입에 안맞아요 [1] kritz10 230 1 2017.11.19
  이사때마다 시댁서 오시나요? [1] 황금발 252 1 2017.11.19
    자주 오셔서 냉장고 검사를 하시네요 또나쓰 375 0 2017.11.19
  시집살이 안하니 행복한줄 알래요 kongja 260 0 2017.11.19
  김장하러 시댁 가시죠? lovelkiki 328 0 2017.11.18
  시댁하고 다투고 연락안해요 쭌바라기 329 1 2017.11.18
  대체 뭘 사오라는 걸까요? dzzang 399 2 2017.11.18
  몇년째 연락 강요하는 시댁 uirre 354 0 2017.11.18
  아파서 전화드렸더니 ㅜㅜ 썬녀 390 0 2017.11.18
    요즘은 시댁이랑 전화 거의 안 하네요 장미냄새 1,006 1 2017.11.17
  김치 안먹는데 자꾸 주시네요 [1] bpmbpm 479 0 2017.11.17
  참견 이래라 409 1 2017.11.16
  매일 전화 전화 386 1 2017.11.16
  시어머니 생신 메뉴요 크룰 378 1 2017.11.16
  생일 서로 안 챙기는 게 편해요 ㅋㅋ [1] culecule 427 1 2017.11.16
  홀몸도 아닌데 김장하러 가야돼요? Monica79 540 1 2017.11.15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7년 11월 21일 [화]

[출석부]
도서발송
[포인트경매]
컬쳐랜드 온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