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랑 이야기 > 시월드

시할머니 장례식 (1)

lethee | 2017.03.14 | 신고
조회 : 2,264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시할머니가 돌아가셨는데 가봐야할까요

사실 저희가 시댁이랑 사이가 안좋아서 왕례를 잘 안하거든요

저희 어머니 돌아가셧을때도 시댁식구들중 시어머니만 오고 

아무도 안왔거든요

근데 제가 가야할까요? 아 정말 짜증나네요

1 0
태그 시할머니 장례식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신랑이 외국지사 발령 받았어요 wisdom00 15 0 2020.01.29
단톡방 초대좀 안해주면 안되나요 호동이 44 0 2020.01.29
집에서 살림만 하길 바라는 아버님이 이해가 안... 비온디 40 0 2020.01.29
설거지를 한번도 안시키셨네요 [1] 아유꼬 37 1 2020.01.29
생일인데 아무도 알아주지 않네요 우리맘맘 42 0 2020.01.29
축의금으로 100만원.... 하기 싫어요 [2] 도치도찌 67 1 2020.01.29
아기 100일인데 시할머니가 보고싶다고 티앤스콘 64 0 2020.01.29
그럴거면 왜 약속을 한건지... 0l엔 54 0 2020.01.29
제발 돈 얘기좀 안하면 좋겠어요 pejiscat 42 0 2020.01.29
막둥이 변태놈때문에 미칠꺼 같아요 antra20 74 0 2020.01.28
시아버지 바람끼 신랑이 그대로 닮았어요 uno1979 86 0 2020.01.28
툭하면 그래 너 잘났다!!! 최진아 56 0 2020.01.28
아버님 칠순잔치 준비 제대로 하라 하네요ㅜㅜ.... [1] cduswn 86 0 2020.01.28
아들을 너무 바라는 시댁 때문에 스트레스 받아... [1] wawaita 104 0 2020.01.28
보통 명절날 아침먹고 친정으로 오지 않나요? [1] 고고시잉 100 1 2020.01.28
명절전날 술먹자고 조카 불러내는 작은아버지..... antoekv30 145 0 2020.01.27
효자 남편 안좋다고 하지만 [1] 참나크래커 200 1 2020.01.27
무능력한 시댁 [1] 가시오 242 1 2020.01.26
좋은 점! [1] blueren 185 0 2020.01.26
시할머니, 전화 드릴때마다 설명하기 힘드네요 윈디시티 140 0 2020.01.25
명절에 시댁 가기 싫어하시는 분들께 질문요! [1] tamais 249 1 2020.01.25
착한 척 하기 너무 힘드네요... [1] 노망스 269 1 2020.01.25
시어머니의 배려심 없는 말투... 단순무식 238 1 2020.01.24
바보짓 했네요... [1] 댕야 193 1 2020.01.24
맞고 큰 남편 [1] 풍의언덕 163 1 2020.01.23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월 29일 [수]

[출석부]
미샤 3천원권
[포인트경매]
[신세계상품권] 5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