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랑 이야기 > 시월드

저희 시댁 형님 너무 골때리네요. (2)

memc | 2019.09.11 | 신고
조회 : 383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저희 남편이 셋째 아들이고, 시부모님이 시골에

사시는데 큰형네가 돈이 없어서 같이 살아요.

얹혀 사는거죠.

그런데 웃긴건 자기들이 큰아들이라 부모님을 모시고 사는거라네요??ㅋㅋ

생활비 한푼 안내고 애둘까지 시부모님이 돈 따로 안받고

데리고 사는거거든요?? 근데 모시고 사는거래요;;;

참 골때려요.

0 0
태그 시댁, 형님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시댁살이.... 불량커플 52 0 2019.09.22
시댁에 가기 너무너무 싫으네요. 구름폴짝 111 0 2019.09.21
저 있을땐 안그랬으면ㅠ 북치는소년 105 0 2019.09.20
참견... chellol 88 0 2019.09.20
행복 별거 아니네요~ 권대리79 101 0 2019.09.20
저희 시어머님... 예담 158 0 2019.09.20
명절때마다 열받아요... 인클레이 102 0 2019.09.19
시어머니 노릇하는 형님땜에 두부한모 135 0 2019.09.19
10년이 되어 깨달은 것...ㅎ [1] 오켐 215 0 2019.09.19
가도 가도... 지유씨 91 0 2019.09.18
시부모님 오신다고 밑반찬 급하게 샀네요ㅠ 이정수 149 0 2019.09.18
명절 지나자마자 시부모님 오신다네요 smartbbo 190 0 2019.09.18
다들 명절 안녕히 보내셨나요ㅎㅎㅎ 궁궁해 130 0 2019.09.17
제일 지원 많이 받고 제일 편한 막냇동서 슈파라파 144 0 2019.09.17
이런걸로 비교하면 안되는데.. 비나이다 129 0 2019.09.17
갑자기ㅠㅠ 강렬한불꽃 140 0 2019.09.17
시댁에 울려퍼진 아기 울음소리 ㅋㅋ 사과주스 191 0 2019.09.16
시댁갈때 용돈이랑 선물도 사가시나요? [1] 달려하나 331 0 2019.09.13
명절전날가서, 명절 다음날 오는데..ㅠ [1] gemmm 367 0 2019.09.13
일 시키는 시아버지..? charmyj2 246 0 2019.09.12
저희 시댁 형님 너무 골때리네요. [2] memc 384 0 2019.09.11
남편이랑 어머님의 다툼...ㅎ [1] kaos 240 0 2019.09.11
남편은 부모님이 안계신데... [1] 보석조아 281 0 2019.09.11
용돈 얼마나 드려야 할까요? [1] devilh 238 0 2019.09.11
임신해서 이번 추석 안가기로 했는데.. [1] allgre 260 0 2019.09.11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9월 23일 [월]

[출석부]
GS25 2천원권
[포인트경매]
롯데리아 T-rex 버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