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랑 이야기 > 시월드

시댁에 가면 생기는 일

2BANI | 2019.08.14 | 신고
조회 : 154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결혼하신 분들은 결혼하시기 전에 이 시댁이라는 공간에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모르겠지만,

저는 정말 시댁이라는 거에 대한 두려움? 그런게 일도 없었거든요 ㅎㅎ

그냥 적당히 좋은 며느리가 되고 싶다... 라는 생각 정도 있었는데, 

결혼을 하고 나니 시댁이란 의미가 이렇게 크게 결혼생활에 작용하는지 몰랐어요...

시댁에 가면 첫번째로 눈치라는 것을 들어가는 순간부터 나가는 순간까지 보게되요...

내가 해야할 일은 무엇이 있을까? 일단 이걸 찾게 되고,

아버님은 워낙 프리한 편이셔서 신경이 쓰이지 않는 편이지만

어머님 심기가 괜찮으실까? 이게 두번째에요 ㅎㅎ

그리고 마지막 눈치는, 언제 집에 갈 수 있을까 ㅠㅠㅠㅠ ㅎㅎㅎ

남편한테 계속 눈치를 주는 그 눈치...ㅋ

아무튼 한번 갔다하면 하루종일 눈치만 보다 오는 느낌이에요.....ㅠ

0 0
태그 눈치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시어머니가 갑자기 김치냉장고 사주신다는데 rienn 99 0 2019.08.18
미리 연락좀 주시지..ㅠ 사랑포에버 83 0 2019.08.18
우리집? 시어머니집? 찐옥수수 116 0 2019.08.17
시부모님과 형님 오시는데... spacesh 105 0 2019.08.16
아이들 아플때... 이승초 88 0 2019.08.15
악몽..ㅋ 고민만땅 105 0 2019.08.15
  남편과 똑 닮은 할아버님ㅋ 85204 134 0 2019.08.14
참으로 이상한 일... 휴리스틱 112 0 2019.08.14
연락 얼마나 드리나요? wawaita 136 0 2019.08.14
시댁에 가면 생기는 일 2BANI 159 0 2019.08.14
아버님 생신선물 케찹에햄 119 0 2019.08.13
토마토 한상자...ㅎ [1] 보스충성 180 1 2019.08.10
그놈의 엄마집ㅎ [3] jay0621 286 2 2019.08.10
어머님께 반지를 받았어요 [2] artkate 290 2 2019.08.09
결혼 후 남편의 첫 생일 [3] triumph 375 2 2019.08.08
팔은 안으로 굽는다더니... [1] smartbbo 197 1 2019.08.08
제가 이집에 죄인이 되었어요 [1] jiniga 323 2 2019.08.07
친정엄마가 보내준 한약때문에 일터졌네요 [1] arinyuk 325 1 2019.08.07
드라마에서나 나올 법한 일이에요 [1] inever 254 1 2019.08.07
시동생 결혼에 천만원 축의금 하랍니다 [13] gadros 1,144 6 2019.08.07
동서랑 매번 비교를 하시네요 [1] coffeesh 292 2 2019.08.07
이혼이 그렇게 쉬운건가요 [2] kongja 322 1 2019.08.07
제사지내다가 잠들었어요 omatomas 218 1 2019.08.07
폐물 돌려달래요 [2] 파란대문 255 2 2019.08.07
옷이 많으니 좀 달랍니다 entergo 210 2 2019.08.07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8월 20일 [화]

[출석부]
그랜드 야쿠르트
[포인트경매]
맘스터치 싸이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