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랑 이야기 > 시월드

시댁에 가면 생기는 일

2BANI | 2019.08.14 | 신고
조회 : 444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결혼하신 분들은 결혼하시기 전에 이 시댁이라는 공간에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모르겠지만,

저는 정말 시댁이라는 거에 대한 두려움? 그런게 일도 없었거든요 ㅎㅎ

그냥 적당히 좋은 며느리가 되고 싶다... 라는 생각 정도 있었는데, 

결혼을 하고 나니 시댁이란 의미가 이렇게 크게 결혼생활에 작용하는지 몰랐어요...

시댁에 가면 첫번째로 눈치라는 것을 들어가는 순간부터 나가는 순간까지 보게되요...

내가 해야할 일은 무엇이 있을까? 일단 이걸 찾게 되고,

아버님은 워낙 프리한 편이셔서 신경이 쓰이지 않는 편이지만

어머님 심기가 괜찮으실까? 이게 두번째에요 ㅎㅎ

그리고 마지막 눈치는, 언제 집에 갈 수 있을까 ㅠㅠㅠㅠ ㅎㅎㅎ

남편한테 계속 눈치를 주는 그 눈치...ㅋ

아무튼 한번 갔다하면 하루종일 눈치만 보다 오는 느낌이에요.....ㅠ

0 0
태그 눈치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비밀번호 공유....... sagunza 68 0 2019.12.09
안되는건가 감동의살결 87 1 2019.12.09
스트레스.... 언제나신나 98 0 2019.12.09
가까이 사는건 아닌듯 pejiscat 125 0 2019.12.09
시댁 단톡...ㅎ [1] 깨소스 216 1 2019.12.06
용돈 문제.. 화소 189 0 2019.12.05
저는요... [1] antradof 193 1 2019.12.05
시댁가서 청소하시는 분도 계신가요? 무라카미하루 168 0 2019.12.04
저는 괜찮습니다...ㅎㅎㅎ yotj1004 205 0 2019.12.04
아들 낳은게 뭐 대단하다고 언제나신나 192 0 2019.12.04
언제쯤 적응이 되려나... orange 223 0 2019.12.04
이단에 빠진 시어머니.. [2] 일곱 무지개 413 0 2019.12.03
시댁에서 친정에 쌀을 보내주셨는데... [1] 못다핀사랑 293 0 2019.12.01
시어머니랑 직접적으로 다퉈보신분... doda2 335 0 2019.11.29
넓은 아량을 베풀려하다가도 chellol 271 0 2019.11.28
가족여행 계획중입니다~ 소년시대 247 0 2019.11.27
안간지 오래되었네요 그루브 251 0 2019.11.26
그려려니 하면서도 pinut 266 0 2019.11.26
좋아해 주셨으면....^^ 바시리 237 0 2019.11.26
십만원 약소한가요 [1] 엠리스 388 1 2019.11.25
자꾸 유튜브를 보여주시는 어머님 [1] lunatin 447 1 2019.11.24
저희 어머님의 종교는...ㅎ kairess 273 1 2019.11.24
시어머니 칠순을 앞두고 chunggye 339 0 2019.11.22
그래도 직계인데... 띵오화 334 0 2019.11.22
왜 다른걸까...? [1] aoiii 316 0 2019.11.21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12월 10일 [화]

[출석부]
야쿠르트 그랜드
[포인트경매]
공차 브라운 슈가 쥬얼리 밀크티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