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랑 이야기 > 시월드

통화할 때 마다 아이 소식 물어보는 시댁 싫어요

truerain | 2019.07.30 | 신고 best
조회 : 447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결혼한지 5년정도 됐는데 결혼을 일찍 해서
그래봐야 지금 30대 초반이거든요
아직 멀었다 말씀 드려도 매번 이러시네요..
우리 부부는 아예 생각도 없고 그런 일로
스트레스 받기 싫은데 왜 이러시는지 모르겠어요

0 0
태그 통화할 때 마다 아이 소식 물어보는 시댁 싫어요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집안일 해주시는 시어머니... sally1076 51 0 2019.08.21
바람핀 남편 용서 할 수 있나요 babyran 48 0 2019.08.20
편식하는게 똑같아요 lunaetta 46 0 2019.08.20
시어머니가 갑자기 김치냉장고 사주신다는데 rienn 115 0 2019.08.18
미리 연락좀 주시지..ㅠ 사랑포에버 93 0 2019.08.18
우리집? 시어머니집? 찐옥수수 117 0 2019.08.17
시부모님과 형님 오시는데... spacesh 105 0 2019.08.16
아이들 아플때... 이승초 88 0 2019.08.15
악몽..ㅋ 고민만땅 110 0 2019.08.15
  남편과 똑 닮은 할아버님ㅋ 85204 139 0 2019.08.14
참으로 이상한 일... 휴리스틱 116 0 2019.08.14
연락 얼마나 드리나요? wawaita 138 0 2019.08.14
시댁에 가면 생기는 일 2BANI 161 0 2019.08.14
아버님 생신선물 케찹에햄 120 0 2019.08.13
토마토 한상자...ㅎ [1] 보스충성 183 1 2019.08.10
그놈의 엄마집ㅎ [3] jay0621 291 2 2019.08.10
어머님께 반지를 받았어요 [2] artkate 292 2 2019.08.09
결혼 후 남편의 첫 생일 [3] triumph 379 2 2019.08.08
팔은 안으로 굽는다더니... [1] smartbbo 203 1 2019.08.08
제가 이집에 죄인이 되었어요 [1] jiniga 329 2 2019.08.07
친정엄마가 보내준 한약때문에 일터졌네요 [1] arinyuk 328 1 2019.08.07
드라마에서나 나올 법한 일이에요 [1] inever 258 1 2019.08.07
시동생 결혼에 천만원 축의금 하랍니다 [13] gadros 1,148 6 2019.08.07
동서랑 매번 비교를 하시네요 [1] coffeesh 297 2 2019.08.07
이혼이 그렇게 쉬운건가요 [2] kongja 325 1 2019.08.07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8월 21일 [수]

[출석부]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Tall
[포인트경매]
죠스떡볶이 떡볶이튀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