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랑 이야기 > 부부 이야기

친정엄마 옷 사면서 시어머니 옷도 꼭 사야 되나요?

드러워 | 2018.11.08 | 신고 best
조회 : 349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저랑 저희 친정엄마는 키가 큰 편이에요. 친정엄마도 170이시니까요.

그래서 바지 같은거 살때 저랑 엄마랑 같이 사는 편인데

돈도 번갈아가면서 내요. 제가 살 땐 제 용돈으로 내구요.

그런데 엄마가 인터넷주문 잘 못하시니까 제꺼 사면서 이번에도 엄마꺼 같이 사서 저희집에 배달왔고

쇼핑백 넣어서 넣어놨거든요.

그거 남편이 보고 친정엄마꺼 살때 시어머니꺼 살 생각은 안해봤냐고 뭐라고 하네요.

그럼 자기가 살 것이지 자기는 자기 옷 사면서 자기 엄마 옷 살 생각 안하나요;;;;

그게 더 이상한거 아닌가요 왜 나보고 챙기래

0 0
태그 친정엄마, 남편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남편이 제 생일 모르네요 comesgood 17 0 2018.11.15
  저는 집순이, 남편은 활동적인거 좋아해요 팡퐝 37 0 2018.11.15
  결혼하고 돈 들어갈데가 너무 많네요 이정수 51 0 2018.11.15
  남편이랑 별거중이에요 ycggg 121 0 2018.11.15
  저만 빼고 다 행복하게 사는 것 같아요 siprn 78 0 2018.11.15
  남보다 못한 남편이란 사람 tesudang 95 0 2018.11.15
  남편이 연락이 잘 안되요 ssunyy 129 0 2018.11.15
    다른 남편들도 공감 능력이 떨어지나요? lightf 168 0 2018.11.15
  이제 기대도 안되네요 2day 154 0 2018.11.14
    결혼6개월 싸우다 이혼얘기가 나오네요 수빈네 237 0 2018.11.14
  궁합은 그저 참고로만~ 아네코 224 0 2018.11.14
  신혼인데 제 앞에선 완전 효자노릇하는 신랑 즐겨운찾기 203 0 2018.11.14
  다툼에도 지혜가 필요한 것 같아요. [1] 단팥방 221 2 2018.11.14
  남편친구집에 놀러가자는데.... [1] drew 283 1 2018.11.14
  일주일에 1-2번씩 계속 싸우네요 SYN 248 0 2018.11.14
  노년이 되서 손 잡고 다니는 부부 보면... 7doo 257 1 2018.11.14
  부부싸움 칼로 물베기라고 누가 그러나 comesgood 242 0 2018.11.13
  주말부부인데 자주 싸우니 맘이 멀어지네요 [1] 크룰 295 0 2018.11.13
  남편이랑 싸우면 집에 가기가 싫어요 bama 181 0 2018.11.12
  결혼기념일 선물로~ [1] rsvivendi 225 0 2018.11.12
  외박후 남편반응 [1] wlswn02 286 0 2018.11.12
  남자들끼리 동남아여행 [1] sam045 336 0 2018.11.12
  남편때문에 우울하네요 쏘다니 211 0 2018.11.12
    돈아껴쓰라고 잔소리 심한 남편 [1] 귀염돋는 329 0 2018.11.12
  부부상담 해보신 분들 어떤가요? poppyqp 224 0 2018.11.12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8년 11월 15일 [목]

[출석부]
홍콩반점 자장면
[포인트경매]
세븐일레븐 강릉교동반점짬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