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랑 이야기 > 부부 이야기

가끔씩 아빠라고 부를 때 있지 않나요? ㅎㅎ

purity1 | 2018.05.16 | 신고
조회 : 283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여보라고도 부르기 싫고, 자기도 싫고 오빠도 싫고 

그래도 나보다 연장자인데 이름 부르는것도 아닌것 같고 

영어로 부르자니 과한 느낌이고 

그래서 애들 있을때 큰 소리로 부를때는 

아빠!!!!!!!! 하면 바로 와서 그렇게 불러요 ^^;;

0 1
태그 가끔씩 아빠라고 부를 때 있지 않나요? ㅎㅎ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와이프가 불감증입니다 이런게 섹스리스인가요?... [2] YounG미남 255 1 2018.05.23
  착하다는 얘기 자주 듣는 신랑 [1] 에쁘니 233 0 2018.05.23
    출산 후 남편과 사이 달라지겠죠? gailgracel 266 0 2018.05.22
  홈쇼핑 중독될 것 같아요 ragyuri 264 0 2018.05.21
  시어머니랑 통화하는게 참 [1] 숲속의공주 247 0 2018.05.19
  남편과 체질이 많이 달라요 ^^ harry62 230 0 2018.05.18
  남편 진짜 신기해요 [2] 토리보리 391 2 2018.05.18
  가계부 쓰라는 남편 싫다는 아내 [1] flysy 361 1 2018.05.18
  권태기 극복 참 어렵고 힘들다 진경이 370 1 2018.05.17
  저만 아끼면 뭐하나요.. 음밥 306 0 2018.05.16
  가끔씩 아빠라고 부를 때 있지 않나요? ㅎㅎ purity1 288 0 2018.05.16
  다른 사람한테 집사람이라고.. azuren 321 0 2018.05.16
  정말 너무 서운하네요 [1] 7doo 707 2 2018.05.16
  술은 정말 신중히 생각하세요 issmile 503 2 2018.05.14
    주말부부 애틋하네용 내이름묻지마 584 2 2018.05.14
  사람이 말을 하면 대답을 해야죠 멜로디안 349 1 2018.05.14
  병원 안 가는 남편 대처법 ㅎㅎ [1] 푸시켐 446 0 2018.05.12
  거짓말이 습관인 것 같은데요 빠른생활 373 0 2018.05.12
  헤어스타일 신경써 주시나요~^^ 오돌돌 426 0 2018.05.11
  유흥업소에 빠진 남편. [2] dioyong 1,033 2 2018.05.10
  애들 놓고 영화보러 가니 어색해요 pretender 402 1 2018.05.10
  남편이 뭐 먹고싶다고 말을 하질 않네요 thestory 463 0 2018.05.10
  부부싸움 하고 맘이 너무 안 좋아요 [1] 친절한그 409 2 2018.05.09
  연휴에도 출근하는 신랑이요. 상콤공주 406 1 2018.05.08
  남편이 요리해준대용!! forlife 384 0 2018.05.08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8년 5월 24일 [목]

[출석부]
비타500 180ML
[포인트경매]
빽다방 내가쏜다소세지빵야빵야(IC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