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랑 이야기 > 부부 이야기

우리 신랑은 저를 정말 사랑하는 것 같아요 (3)

puxianzhi | 2018.01.05 | 신고 best
조회 : 1,487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맛있는 음식 나부터 먼저 챙겨줄때..

걸어가면 먼저 내 손 잡아줄때..

자기전에 이마 뽀뽀..

상냥하고 다정한 말투..

저를 바라볼때 짓는 눈웃음..

그냥 이 사람이 하는 모든 행동과 말과 표정에 

온통 나만 사랑한다고 얘기하고 있어요~ 

8 0
태그 우리 신랑은 저를 정말 사랑하는 것 같아요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말투를 바꾸고 엄청 좋아졌어요 yunoneo 106 0 2018.04.23
    남편이랑 풀려고 해도 말이 안 통해요 달콤메론 151 0 2018.04.23
  남자들 회사 모임이 그렇게 중요한가요 Himitu 259 0 2018.04.21
  전업 주부 용돈 적당한가요? restart 288 0 2018.04.21
  남편 주려고 백숙했는데 ㅡㅡ chogun 276 0 2018.04.21
  열심히 관리해야겠어요~ whoahun 274 0 2018.04.21
  출산하는날 나이트를 갔던 남편 [2] sally1076 308 1 2018.04.19
    싸우고 나서 신랑의 행동 ㅡㅡ [1] truerain 406 1 2018.04.19
  장 보러 같이 가는 게 낭비? 그림처럼 254 1 2018.04.19
  스트레스를 남편한테 풀게 돼요 [1] xz6542 386 2 2018.04.19
  정말로 질투를 안 하는 걸까요.. [1] kyohee 356 1 2018.04.19
  이젠 사랑이니 뭐니 맘이 닫혀요 [1] 경승 298 1 2018.04.17
  싸울 때마다 감정의 골이 깊어져서 loynme 337 1 2018.04.17
  각방에 익숙해졌어요ㅋㅋㅋ dreamfair 375 0 2018.04.16
  여자 있는 노래방이요 [1] 룰랑룰잉 464 1 2018.04.16
    남편과 싸웠어요 [1] yi3552 1,026 2 2018.04.16
  아침 안 챙겨주고 맘이 안 좋네요 ㅜㅜ 비온뒤맑음 384 0 2018.04.16
  이틀에 한 번씩 회식해요 레임첼 350 0 2018.04.16
  사이 그렇게 좋지 않았던 남편 uirre 344 0 2018.04.13
  신랑 비상금 당황스러워요 ㅎㅎ [1] 볼살빵빵 312 1 2018.04.13
  게임에 현질하는 남편 aoii2 450 0 2018.04.13
  시켜야만 일을 하네요 힘들지않아 329 0 2018.04.13
  권태기인걸까요 찌니어스 338 0 2018.04.13
    집안일 제가 다 하게 되네요 꿈꾸는삶 906 1 2018.04.13
  다퉜는데 무조건 제 탓이라네요 [1] poppy2 449 0 2018.04.13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8년 4월 24일 [화]

[출석부]
도서 랜덤발송
[포인트경매]
영국 국기담요 오리지널 소형 75x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