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랑 이야기 > 부부 이야기

어제 남편에게 소심한 복수를 (1)

재환애미 | 2017.07.07 | 신고 best
조회 : 3,271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저녁먹고 설거지 하고 남은 집안 일하고

울지 감쥐는 뒤치닥거리 하고..

저는 일을 그렇게 하고 있는데

바로 뻗은 남편이 너무 꼴보기 싫어서

발에다가 메니큐어 발라났어요 ㅎㅎㅎㅎㅎ

0 0
태그 메니큐어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가족에게만 잘하는 신랑 약간 걱정이네요 rmont 27 0 2017.07.25
  게임은 취미로 이해해 줘야 할까요 bible94 27 0 2017.07.25
  남편 자랑질~ 옥이 36 0 2017.07.25
  어제 핸드폰이 고장났는데... 앱등이 30 0 2017.07.25
  오늘이 남편 생일인데.. 준이부인 31 0 2017.07.25
  남편이 친정에 서운하다네요 3495 38 0 2017.07.25
  진짜 장동건 송중기같이 생겨도.. 가망이 71 0 2017.07.25
    마음이 답답하네요.. [4] 인124a 202 0 2017.07.24
  신랑의 요리 ㅎㅎㅎㅎ 낭만고양이 137 0 2017.07.24
  사우나 가고 싶은데.. 시그널 108 0 2017.07.24
  하루종일 게임을 해요... 카툴 136 0 2017.07.24
    제가 요리를 너무 못해요 [1] 월리를찾아라 151 0 2017.07.24
    맞벌이 그만 하고 싶어요... 달콤순이 155 0 2017.07.24
    집안일 돕지도 않으면서 에어컨 켜지 말래요 [1] comlc 397 1 2017.07.21
    배부른소리하는 남편 ㅎㅎ 강력접착 333 1 2017.07.21
  요리하기 싫은데.. 쭈애 204 0 2017.07.21
  악 이번 여름 휴가... [1] 냉모밀 235 0 2017.07.21
  남편이 다이어트 한데요 ㅎㅎㅎ [1] 까꿍이 252 0 2017.07.21
  신랑이 쌍수하지 말래요 180도 275 0 2017.07.20
  저는 브로콜리를 못 먹는데요 tesudang 158 0 2017.07.20
    어제 저녁 먹고 나서 ㅋㅋㅋㅋ 고소미열매 599 0 2017.07.20
  진짜 재채기소리 너무 커요ㅠ 평범부인 257 0 2017.07.20
    남편의 부재가 참 크게 느껴지네요 [1] 아름드려 984 0 2017.07.20
    남자는 결혼해도 나이가 먹어도 변하지 않네요 [3] 오캬짱 952 0 2017.07.20
  어제 8시 온다고 하고선.. 세희 302 0 2017.07.20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7년 7월 25일 [수]

[출석부]
홈스타 락스와세제
[포인트경매]
컬쳐랜드 문화상품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