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랑 이야기 > 부부 이야기

남편이 시댁댁에 가서 말 좀 하라는데.... (1)

허니허 | 2020.02.10 | 신고
조회 : 797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제가 원래 먼저 다가가거나 말을 많이 하는

성격이 아니에요. 원래 조용한 성격이고

남편도 친정에 와서 말 거의 안해요;;;;

그런데 남편은 자기도 못하는걸 제가 시댁에

가서 사근사근하게 못하는게 노력을 안해서

그렇다고 하네요;;;참내...자기나 잘할 것이지

3 0
태그 시댁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남편이 코를 자주 풀어요 [1] chois 159 0 2020.02.16
  피곤한데 왜 굳이 술을 마시는지 [3] kmijins 307 1 2020.02.16
아이를 위해 희생하고 사는게 당연하다면서 [1] 큐브퍼펙트 368 0 2020.02.16
전 남편이 며칠 집에 없어도 편할거 같은데..ㅋ... [1] 사랑포에버 275 0 2020.02.16
남편이랑 음악취향이 너무 안맞아요 뮤지크 186 0 2020.02.15
요즘 기생충 아카데미 받은게 계속 화제잖아요.... 마뉴어 245 0 2020.02.15
쇼윈도 부부로 살지언정 이혼은 안된다 [2] suri48 454 1 2020.02.15
발렌타인데이 남편 초콜릿 주시나요?? [2] babojeng 604 1 2020.02.14
남편이 제 차를 팔자고 해요ㅠ did8d2k 421 1 2020.02.12
남편은 좋다네요 이브닝파티 447 1 2020.02.12
얼마나 오래 살고 싶으냐고 ㅋㅋ [2] ssuk 424 3 2020.02.11
버릴때 버리더라도 [2] 오들희 434 4 2020.02.11
남편은 항상 자기가 잘못 듣고선... [2] hwjjj 619 4 2020.02.11
만족스러워하니 좋아요 ㅎㅎ shinhye 834 4 2020.02.11
출산예정일 20일도 안남았는데.. 단순무식 303 1 2020.02.10
우한폐렴 땜에 남편이랑 접촉이 꺼려지는..ㅋㅋ... [1] doround 482 3 2020.02.10
남편이 시댁댁에 가서 말 좀 하라는데.... [1] 허니허 800 3 2020.02.10
남편 회사에서 철야하는데... [1] hgmlwod 643 2 2020.02.09
만삭임산부 두고 외박시키려는 시댁 블링블링 1,029 4 2020.02.09
저도 그럴까요 [1] 스트로우 329 2 2020.02.08
입냄새 [5] 손베다 850 2 2020.02.06
피곤하다면서 밍잉 512 3 2020.02.06
신종코로나 확진자가 매일 증가하고 있는데... [3] 어흥응 620 1 2020.02.05
첫째도 아직 뱃속에 있는데 둘째 타령... [2] 숲속의공주 686 1 2020.02.05
실제 상담 효과 보신 분 계신가요..? yukina 429 1 2020.02.04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2월 17일 [월]

[출석부]
포스틱
[포인트경매]
명랑핫도그 모짜체다 핫도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