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랑 이야기 > 부부 이야기

함께 늙어간다는 것.... (1)

moriharu | 2019.11.16 | 신고
조회 : 654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문득 남편 눈가에 진 주름살을 보면서

아... 이사람과 늙어 가고 있구나...

하는 생각이 확 들더라구요...

얼마전 컴퓨터를 정리하면서 연애할때 찍었던 사진들을 보면

지금과 정말 사뭇다른 모습의 남편...;;

함께 늙어간다는 것이 뭔가 씁쓸하면서도,

한편 고맙기도 하고....^^ 

갑자기 새삼 특별하게 느껴지더라구요...

 

아이크림 사줘야 겠어요ㅎㅎㅎㅎㅎ

6 0
태그 늙어간다는 것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요똥..ㅠ pen75 52 0 2019.12.14
낮잠 자고 있는데 전화...ㅎ 그리다da 130 0 2019.12.13
눈 퉁퉁 부어서 미용실 간 썰..ㅋ.ㅋ 호야79 129 0 2019.12.13
저녁 먹고 오는 직장.... fflove 175 0 2019.12.12
요즘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지 도레미걸 202 0 2019.12.12
잠꼬대, 혼잣말...ㅡㅡ 하세나 213 1 2019.12.11
개도 기침하고, 나도 기침하는데... [2] furie07 280 1 2019.12.11
묘하게 기분 나쁜... 그림처럼 278 2 2019.12.11
저는 일하는데 남편은 소파에 드러누워... [1] 행복민정 257 2 2019.12.11
연애한다는 친구 이야기..ㅋ ayasika 393 2 2019.12.11
요런거 좋네요ㅎㅎㅎㅎ [1] rnqorr 301 2 2019.12.11
커플링 했어요ㅋ 꽃다방구 284 1 2019.12.11
담배 안피는 남편... 시트콤 299 2 2019.12.11
왜 아니라고 하는건지?ㅎ sinwon42 196 1 2019.12.10
아이들 상은 따로 차리라는 남편 [1] 청나리 281 1 2019.12.10
말 안듣는 사람=_= jinjuroo 222 1 2019.12.10
어쩔 수 없는 각방 [4] icebear 609 1 2019.12.10
기다려지지 않는 남편의 퇴근시간 [1] 셜리 714 2 2019.12.10
저는 임신중, 남편은 요산수치가 높다는데 말려쓰 252 1 2019.12.09
남편 요산수치가 좀 높게 나왔데요 유제닌 271 1 2019.12.09
주말부부가 부럽네요 [3] gongray 570 3 2019.12.09
절대 자기 잘못 사과 안하는 남편 루페르 336 1 2019.12.09
와이프 나가서 언제들어오든 관심도 없는 남편 [2] 태영 517 2 2019.12.08
실컷 먹을거 다 해놨더니.. [1] 주영아 347 1 2019.12.08
설거지 하는 남편ㅎㅎㅎ 오피스레이디 280 1 2019.12.08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12월 14일 [토]

[출석부]
도서랜덤
[포인트경매]
도미노피자 포테이토(오리지널)M 콜라 1.25L